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주르륵

반 다이크 무너뜨린 '황소' 황희찬, 신스틸러 우뚝 [해외파 오늘은 10.03]

1,08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황희찬(23)이 리버풀과의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도 1골 1도움으로 맹활약했다. 유럽축구연맹(UEFA)는 "경기를 앞두고 엘링 홀란드가 주목을 받았지만 또 다른 스트라이커가 관심을 독차지했다"며 황희찬의 활약에 대해 다뤘다.


황희찬은 올해 유력한 발롱도르 수상 후보인 버질 반 다이크를 제치고 추격골을 넣었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황희찬과 미나미노는 반 다이크를 평범한 수비수처럼 보이게 했다"고 극찬했다.


# 리버풀 상대 신스틸러는 황희찬?

# 개천절 기리며 "응원 감사합니다"

# 西 매체 "이강인, 패스길 찾지 못해"

▶광고문의
mbcsportsplusnews@mbcplus.com


▶엠스플뉴스 APP 다운

안드로이드 : https://goo.gl/Rj73Ac

iOS : https://goo.gl/YwpqK2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