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직썰

채널A 생방송 중 조국에 “미X 또XX” 욕설한 출연자

문제의 영상은 현재 삭제됐다.

32,68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김진의 돌직구쇼> 방영 장면

출처©채널A

채널A에서 방영되는 프로그램 <김진의 돌직구쇼>에서 생방송 도중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향한 욕설이 그대로 실려 논란이다.

문제의 발언은 16일 진행자 김 진씨가 법무부 공식 유튜브 채널 ‘법무부TV’에 올라온 “조국 법무부장관의 ‘마지막 부탁’”을 재생하며 나왔다. 자료화면이 나오던 도중 “미X 또XX도 아니고”라는 욕설이 방송됐다. <김진의 돌직구쇼>가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만큼 욕설은 시청자에게도 고스란히 전달됐다.

이후 채널A는 해당 회차 방송을 편집해 자사 유튜브 채널에 게재했다. 편집 영상임에도 불구하고 욕설은 실려있었으며 채널A의 다시보기에도 욕설은 그대로 방영됐다. 이후 16일 오후 채널A의 유튜브 영상과 다시보기에서 해당 부분의 음성은 삭제됐다.

해당 클립이 삭제된 채널A 유튜브 채널

출처©채널A 유튜브 캡처

채널A 측은 해당 욕설에 대해 방송 삭제 외 어떤 반응도 보이지 않는 상태다. 이에 대해 민주언론시민연합은 오마이뉴스에 “이번 방송에 대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방송심의민원을 제기할 것”이라며 “방심위는 명백히 장애인을 비하하는 욕설을 생방송에 내보낸 채널A ‘김진의 돌직구쇼’에 대한 심의를 빠르고 엄중하게 처리해 타 방송에서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직썰 추천기사>

직썰을 앱으로 만나세요.

(안드로이드 버전)

작성자 정보

직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