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직썰

도박 현장에서 적발된 자유한국당 도의원

사무실에서 훌라 도박판을 벌인 혐의

1,03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출처연합뉴스

지난 4일, 경북 포항 남부경찰서는 도박 혐의로 자유한국당 A 경북도의원 외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3월 2일 오후 7시부터 10시 사이에 ‘훌라’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통해 도박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판돈 562만 원과 게임에 이들이 사용한 카드를 압수했다. 현장에 있던 A 의원을 포함한 모두는 도박을 한 사실을 시인했다. A 의원은 “친목 도모를 위한 게임이었을 뿐”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포항 남구 연일읍의 한 사무실에서 도박을 벌였다. 이 사무실은 지역 대기업 전기 관련 협력 업체 협회 사무실이며, A 의원은 전기업체 운영자이자 이 협회의 회장으로 알려졌다.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자유한국당 또한 당황을 감추지 못했다. 장석춘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위원장은 <뉴스민>과의 통화로 “저도 언론 보도를 통해 알았다. 경위를 파악하는 중이다. 징계가 필요하면 즉각 징계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이들의 상습도박 여부를 추가 조사하고 있다. A 의원은 도박 전과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직썰 추천기사>

작성자 정보

직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