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직방

올해 가장 비싸게 거래된 아파트는 어디?

실거래가 기준으로 분석해본 결과입니다.

12,03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금 가장 '핫'한 부동산 소식!
20년차 베테랑 부동산 전문가,
함영진 랩장을 비롯한
직방 빅데이터랩팀의
부동산 인사이트가
매주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직방 빅데이터 랩-
  • 한남더힐 최고 81억 원, 상위 10개 중 9개 차지
  • 강남구에 최상위 고가 아파트 거래가 주를 이루고 있음

2018년 아파트 매매시장은 서울을 중심으로 가격 급등 현상이 나타났다. 매매시장의 과열 움직임은 투자 목적의 수요를 촉발시키면서 시장 불안으로 이어졌다. 직방 빅데이터랩에서 2018년 국토교통부의 아파트 매매 실거래가를 분석하여 최고 거래가 아파트를 찾아봤다.

서울에서 가장 비싸게 거래된 아파트는 어디일까?

출처직방
최고 거래가 아파트 '한남더힐'
상위 10개 중 9개 차지

2018년 매매 최고 거래가 아파트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동 한남더힐 전용면적 244.8㎡다. 11월에 81억원에 거래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매매 거래 상위 10개 중 한남더힐이 9개를 차지했으며, 서울특별시 강남구 청담동 상지카일룸 전용 245.0㎡가 6월 64억원에 거래가 되면서 상위 9위에 위치했다.

한남더힐이 상위 10개 중 9개를 차지했다. 최고가는 81억원이다.

출처직방
호당 평균 매매 실거래가 높은 단지는?
10개 중 9개가 '강남구'

2018년 단지 평균 매매실거래가 상위 10개 중 9개 단지는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위치해 있다. 유일하게 서울특별시 강남구 외 지역에 위치한 단지는 거래가 상위 10개중 9개를 차지한 한남더힐로 호당 평균 46억882만원에 거래돼 5위를 기록했다.


가장 높은 평균 거래가를 기록한 단지는 서울특별시 강남구 청담동 상지카일룸으로 64억원을 기록했다. 그 외 마크힐스이스트윙이 60억5천만원의 평균 거래가를 기록하면서 2위를 차지했다. 상위 거래가격을 기록한 아파트 단지는 세대수가 많은 대규모 단지가 아닌 대형타입으로 구성된 소규모 단지가 주를 이루고 있다.

10개 중 9개가 강남구에 있는 단지다.

출처직방
전용 면적당 매매 최고가 단지는?
강남, 서초 재건축 단지가 주를 이뤄

2018년 전용 ㎡면적당 매매 실거래 최고가를 기록한 단지는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동 개포주공1단지로 전용 ㎡면적당 3,467만원에 거래가 이루어졌다. 2위는 개포주공4단지로 전용 ㎡면적당 3,431만원에 거래가 성사됐다. 서울특별시 강남구 청담동 마크힐스이스트윙은 호당 상위 10개 단지와 전용 ㎡면적당 상위 10개단지 양쪽에 속한 유일한 단지로 전용 ㎡면적당 3,137만원의 거래가를 기록하면서 3위에 위치해 있다.


전용 ㎡면적당 매매 실거래가 상위 10개 단지는 주로 강남구와 서초구의 재건축 단지나 재건축을 추진중에 있는 단지가 주를 이루고 있다. 재건축 이후 신규 아파트 개발에 대한 기대수익이 반영되면서 전용 ㎡면적당 가격이 상대적으로 높게 거래되는 특징을 보였다.

강남구와 서초구의 재건축 단지가 강세를 보였다.

출처직방
매매 실거래 총액으로 보면?
일산 한 곳 제외 9곳 모두 서울

단지별 2018년 매매 실거래 총액은 한남더힐이 4,102억원으로 1위를 차지했다. 두 번째인 서울특별시 송파구 신천동 파크리오가 2,988억원과 비교해 1천억원 이상 많은 전체 거래가를 기록했다. 상위 10개 단지 중 경기도 고양 일산서구 탄현동 일산위브더제니스가 유일하게 서울 외 지역에 위치했으며, 총 2,854억원의 거래 총액을 기록했다.


거래총액 상위 단지는 단지 규모가 큰 대형 단지라는 특성과 함께 은마와 반포주공1단지를 제외하고는 비 재건축 지역내 랜드마크 단지가 주를 이뤘다.

실거래 상위 10곳은 경기도 1곳을 제외하고 나머지는 다 서울지역에서 나왔다.

강남구, 서초구 여전히 강세
고가 아파트 시장 주춤해질 것

2018년 매매 실거래가를 분석한 결과 거래 상위 아파트들은 여전히 강남구와 서초구에 분포해 있으며, 유일하게 용산구 한남더힐이 매매거래가 상위에 위치했다. 강남 3구를 중심으로 상승한 매매가격이 용산구와 함께 성동구와 마포구로 확산됐지만 최상위 거래를 기록한 아파트에는 진입하지 못했다.


강남3구 중심으로 형성된 고가 아파트 시장이 정부의 규제로 2019년에는 다소 주춤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남더힐이 지속적으로 매매거래가 상위에 위치해 있는 가운데 나인원 분양이 성공하고, 한남뉴타운 건설이 본격화되면 용산구는 점차 신흥 부촌이 형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글. 직방 빅데이터랩


작성자 정보

직방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