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직방

신혼집으로 딱! 10평 투룸 작은 집 인테리어

흰 색으로 꾸미고, 이케아 활용하면 아기자기한 집 완성!

90,68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젊줌마이지만 신혼부부가 아닌,

7년 동안 시댁에서 함께 살다

분가하게 된 두 아이의 엄마에요.

이전에 시댁과 함께 이사하면서

셀프 인테리어 했던 경험으로

이번에 분가하는 집은

신혼부부처럼 설레임과 애정을 듬뿍 담아

남편과 직접 셀프 리모델링 하면서

저희가 원하는 스타일로 마음껏 꾸며 봤어요. "  

그럼 지금부터 '시아시후맘'님의 집,
함께 구경하러 가요!
평면도

저희 집 평면도에요.

오래된 빌라 2층에 10평 밖에 안 되는

투룸 작은 집이랍니다.

10평에 투룸이라고 하면 다들 놀라시는데

아기자기 인형의 집 마냥

작은 집에 부족함 없이

너무 행복한 나날들 이랍니다.


완성 사진

처음 이사와서 조리 공간이 부족해서

잠시 신발장 옆에

접이식 식탁을 두었답니다.

그 접이식 식탁 위에

이렇게 소품으로 꾸며 주었어요.

모던 심플한 분위기가 좋아서

블랙&화이트 컨셉으로 꾸민 주방.

인테리어 소품으로

작은 주방을 꾸미고 나니 예뻐졌네요.


현관

작은 집이다 보니 현관은 더욱 더 작아요.

그래서 신발장으로 가벽 느낌 나게

분리된 느낌을 주고 싶어서

흰 색 신발장을 놓았어요.


구매하고 보니 뒷면이 갈색이라

필름지를 셀프로 씌워 주었어요.

현관과 거실 사이에는

아직 가벽을 안 세웠는데,

대신 붙이는 블라인드로

분리된 느낌을 더해 주었어요.


+ 제품 정보

붙이는 블라인드 : 이케아 쇼티스

두꺼비집 액자 : 비비드룸

접이식 식탁 : 크라스 접이식 식탁

거실

화이트톤으로 밝게 꾸며준 거실!

흰 색으로 하니 좁은 집이 더 넓어 보여요.

거실에는 소파베드와 접이식 매트도 놓았어요.

여기 온 가족이 함께 누워

TV를 보기도 한답니다.

벽면이 너무 허전해서 볼 조명도 달아주고,

접이식 식탁을 접고

인테리어 소품도 올려 놓고

다용도로 활용 중이랍니다.

처음 보다 점점 인테리어 소품도 늘고

집 분위기도 점점 좋아지고 있어요.

주방

거실과 붙어 있는 주방이에요.

좁지만 있을 건 다 있는 주방입니다!

주방 용품 대부분은

모던하우스에서 구입했습니다!

현관에 딱 들어오자마자 냉장고와 싱크대가

보이기 때문에 인테리어 소품에

정말 신경 많이 썼어요.

그래도 부족한 주방 수납 공간

어쩔 수 없겠더라고요.

그래서 이렇게 주방 보조대도 놓았어요.

밥솥까지 놓고

붙이는 블라인드로 먼지 들어가는 것과

지저분함을 가려주었어요.


+ 제품 정보

트롤리 : 이케아 순네르스타

안방

이제 저희 집 안방인데요,

아이들이 어려서

침대 대신 소파 겸 매트를 두었어요.

접었다 폈다 하기도 쉬워서

청소하기도 편해요.

안방은 남편과 제 옷장이 들어가고

서랍장 위는 화장대로 사용하고 있어요.

수납 공간이 부족했는데

맞춤 같이 딱 들어가니 너무 좋네요.


+ 제품 정보

5단 접이식 매트 : 레오퍼드 무독성 매트리스

5단 서랍장 : 스칸디나비아 라인 5단 서랍장

작은 방

냉장고가 들어가서 좁았던 작은 방!

작아도 너무 작아서

고민이 많던 방인데요.

지금은 옷장 2개, 행거 장난감통 2개,

책상까지 아이들이 이 방에 들어가면

나오지 않아요!


+ 제품 정보

행거 : 이케아 알고트

작은 방 역시 화이트톤으로

인테리어 했어요.


+ 제품 정보

책상 : 이케아

점박이 액자 : 다이소

이 방에도 역시 매트가 있는데요,

5단 작은 매트는 접어서

책상 아래 쏙 들어가요.

이 제품 역시 소파로 변신 가능하답니다. 

베란다

3D 돌려가며 정말 많이 고민했던

고벽돌 앞 베란다.

업체를 불러 수리할까 했지만

비용이 만만치 않아

남편과 셀프 인테리어로

직접 리모델링 했어요.


+ 제품 정보

다이아몬드 조명 : 을지로

바닥은 남편과 직접 셀프 인테리어로

데코 타일을 잘라 전용 풀 구매해서

붙이고 마무리 했답니다.

전문가 솜씨도 아니고 바닥도 평평하지 않아

고민했는데 해 놓고 나니

너무 깔끔하고 예뻐요.

어두울 때 나가서 어두울 떄 들어오지만,

집에서 나가기 싫고 들어올 때

기분 좋은 집을 만들고 싶어요!


+ 자료 제공 : 시아시후맘 님

+ 블로그 : http://m.blog.naver.com/tjd03200320


▼ 갖고 싶은 집, 직방에 다 있다 ▼

작성자 정보

직방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