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김응용 감독 시구' KIA, 24일 ‘타이거즈 레전드데이’개최

1,96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방송화면 캡쳐]

KIA 타이거즈가‘타이거즈의 전설’을 초청해 감사 행사를 엽니다.


KIA는 오는 24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 앞서 ‘타이거즈 레전드데이’를 개최합니다.


‘타이거즈 왕조’의 주역들을 초청해 그 시절을 추억하고,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레전드데이’의 첫 초청자는 김응용 전 감독입니다.


김 전 감독은 18년(1983~2000년)간 타이거즈 사령탑을 맡아 9차례 한국시리즈 우승을 일궈냈습니다.


KIA 이화원 대표이사는 이날 김 전 감독에게 감사패를,조계현 단장은 기념 유니폼을 전달합니다. 이어 윌리엄스 감독과 나지완은선수단을 대표해 꽃다발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선수단은 올드 유니폼(원정)을 입고 경기에 나서며, 경기에 앞서 김응용 전 감독과 기념 촬영을 하며 ‘명가 재건’의 의지를 다질 계획입니다.


김응용 전 감독은 시구자로 마운드에 올라 타이거즈의 승리를 기원합니다.


KIA는 또 이날 입장하는 관중에게 올드유니폼 배지를 나눠줄 예정이며, 챔피언스 필드 로비에 1997년 한국시리즈 우승 트로피를 전시해 포토존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KIA 설진규 마케팅팀장은 “명문 구단으로서의 자부심을 강조하고 올드팬들의 향수를 자극할 수 있는 이벤트를 준비했다”면서 “야구라는 매개를 통해 세대간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