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서울 히어로즈, 장정석 전 감독과의 결별 사유 발표

31,1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주) 서울히어로즈가 장정석 전 감독과의 결별사유에 대해 밝혔습니다. 히어로즈는 발표 당시 장정석 전 감독과 재계약 하지 못한 사유를 명확히 밝히지 않아 오해를 불러 일으켰습니다.

 

이로 인해 여러가지 의혹이 제기되고 있어 장정석 전 감독과 재계약하지 못한 사유를 공개하게 되었습니다.

 

이하 히어로즈 입장 전문입니다.

 

감사위원회의 조사 과정에서 장 전 감독 재계약과 관련해 이장석 전 대표의 지시가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이장석 전 대표가 장 전 감독과의 재계약을 지시했다는 것이 언급된 경영진 간 대화 녹취록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었고, 장 전 감독이 이장석 전 대표를 직접 접견 했다는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감사위원회는 이 녹취파일을 확보하지 못한 상황이었고, 감사위원회는 사실 여부를 조사하고자 했습니다. 다만 포스트시즌이 진행되고 있어 포스트시즌이 종료된 이후 조사를 진행하고자 하였습니다.

장 전 감독이 지난 3년간 이룬 성과는 훌륭했습니다. 여러 가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한국시리즈에 진출하는 등 선수단을 잘 이끌어 왔습니다. 확인되지 않은 주장과 장 전 감독이 지난 3년간 구단에 헌신하고 이룩한 성과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한국시리즈 종료 후 구단에서는 장 전 감독과 재계약하는 것으로 방향을 잡았습니다. 그래서 하송 대표의 주선으로 10월 29일(화)에 장 전 감독과 허민 의장 간에 티타임을 가진 바 있습니다.

하지만 10월 30일(수), 옥중경영 이슈가 발생하였으며, 장 전감독과 재계약을 진행할 경우 해당 녹취록까지 공개되고 사실여부를 떠나 문제시 될 것으로 예상했으며 또한 사실로 확인될 경우 중도 사임가능성까지도 고려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부득이 구단은 장 전 감독과의 재계약을 진행하지 않고 새로운 감독을 선임하는 것으로 변경했습니다. 이것이 장 전 감독과 재계약을 하지 못한 사유입니다.

이러한 상황을 11월 4일(월) 장 전 감독과 면담 과정에서 충분히 설명했습니다. 이날 구단은 장 전 감독이 오랜 기간 구단에 헌신했고, 장 전 감독이 가진 다양한 경험과 능력을 높이 평가해 계약기간 2년에 연봉 1억2천만원 등 총액 2억4천만원 규모로 고문 계약을 제안했습니다.

다시 한 번 KBO 및 서울히어로즈를 사랑해 주시는 팬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옥중경영 의혹에 대해서는 철저한 감사를 통해 사실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며, KBO에 감사결과를 제출, KBO의 조치를 겸허히 수용하도록 하겠습니다.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