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2019 KBO 퓨처스리그, 514경기 대장정 마침표

12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KBO 제공]

지난 3월 26일(화) 개막한 2019 KBO 퓨처스리그가 9월 30일(월) 상동구장에서 열린 고양과 롯데의 경기를 끝으로 514경기 대장정에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2019 KBO 퓨처스리그는 11개 팀이 북부(한화, 고양(히어로즈), SK, LG, 두산)와 남부(상무, 롯데, NC, KIA, KT, 삼성) 2개 리그로 나뉘어 진행되었습니다. 북부리그는 한화 이글스가 2006년 이후 13년 만에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었고, 남부리그는 상무 야구단이 2012년 이후 8년 연속 정상에 올랐습니다.


선수들의 개인 활약도 돋보였습니다. 북부리그는 한화 문동욱이 평균자책점 2.75와 8승으로 평균자책점과 승리 부문 1위에 올랐고, 고양 허정협과 두산 국해성이 10홈런을 기록하며 홈런왕에, 고양 김은성이 타율 0.326, 54타점으로 2관왕에 올랐습니다. 지난 4월과 5월에는 고양 히어로즈 김은성과 LG 강구성이 2017년 이후 2년 만에 퓨처스리그 통산 28, 29번째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하며 KBO 리그에서의 활약을 기대케 했습니다.


남부리그는 상무 야구단 선수들이 전 부문 1위를 휩쓸었습니다. 상무 김유신은 평균자책점 2.25와 12승으로 2관왕에 올랐고, 상무 김정인 역시 12승으로 공동 승리왕이 됐습니다. 상무 강한울은 0.395의 타율로 타율 부문 1위를, 13개의 홈런을 기록한 상무 양석환은 홈런에 이어 타점(68타점) 부문에서도 1위를 차지했습니다.


2019 KBO 퓨처스리그 부문별 1위 선수에게는 KBO 포스트시즌 종료 후 개최되는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시상식에서 트로피와 상금이 수여 될 예정입니다.


KBO는 올 시즌 퓨처스리그 활성화에 더욱 박차를 가했습니다. 2017년 시행 이후 호평을 받았던 퓨처스서머리그 기간을 확대 편성하고 15경기를 생중계하며 선수단 컨디션 관리와 KBO 리그 적응력 향상을 도모했습니다. 또한, KBO 퓨처스리그 전용앱과 퓨처스리그 인공지능(AI) 로봇기자 케이봇(KBOT)을 통해 퓨처스리그 경기 일정과 결과, 순위, 기록 등 다양한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했습니다.


KBO는 앞으로도 퓨처스리그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입니다.

* 2019 KBO 퓨처스리그 팀 순위

출처[기록=KBO 제공]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