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 전직 프로야구 선수 금지약물 투약 사과문

7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 제공]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가 前 프로야구 선수의 약물 투여 논란과 관련해 사과문을 냈습니다.

 

한은회는 4일 "전직 프로야구 선수가 10대 선수들에게 금지약물을 투약해 구속된 사건에 대해 국민들과 프로야구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습니다.

 

최근 전직 프로야구 선수가 자신이 운영하는 야구교실에서 10대 유소년 선수들에게 아나볼릭 스테로이드와 남성호르몬 등을 투약한 혐의를 받았다고 보도했습니다. 식약처에 따르면 이 전직 프로야구 선수는 그 댓가로 거액의 돈을 챙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은회는 "성장기 청소년에게 '금지약물'을 투약해 불미스럽고 심각한 사건이 발생했다. 이는 스포츠뿐 아니라 사회적 차원에서도 용납될 수 없는 행위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깊은 책임을 통감하며 재발방지와 정정당당한 스포츠의 정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KBO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에서도 대책을 마련해주길 바라며 한은회도 적극적인 협조를 다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