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동말고 축동

바르셀로나 3인방 최근 근황

장결희도 다시 뛰자!!

306,29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바르셀로나 유스 3인방 = 이승우, 백승호, 장결희.


한국축구의 희망으로 기대를 받았던 세 선수

바르셀로나 유스에서 뛰었던 장결희 선수가 포항 스틸러스에 입단했다.


장결희(포항 스틸러스), 1998년 4월 4일생

2011년 9월 포항U15(포철중1학년)에서 바르셀로나 유스팀으로 떠났던 장결희 선수


돌고 돌아 꼬박 8년만에 포항으로 돌아왔다는 소식을 전한 포항스틸러스 인스타그램

장결희 선수는 2011년 이승우와 함께 바르셀로나 유스로 이적했다. 하지만 2014년 규정 위반으로 공식경기 출전이 불발. 2년간 경기에 뛰지 못한다.


이승우, 백승호에 비해 많은 소식이 알려지지 못했지만 징계가 풀린 2016년 후베닐 A 소속으로 공식경기에 나오기도 했었다. 


하지만 자리를 잡지 못하고...


2017년 7월그리스 1부리그의 아스테라스 트리폴리스FC로 이적한다.


그곳에서도 1군팀이 아닌 U-20팀에서 뛰었던 장결희.


결국 팀을 떠나 포항으로 돌아왔다. 장결희는 내년 시즌부터 출전이 가능하다고 한다. 아직 20살이니 열심히해서 성공했으면 좋겠다.

최근 백승호에게 들려왔던 안타까운 소식. 

부상으로 아시안게임 낙마에 이어 지로나 팀의 비유럽선수 세자리에서 밀려난 황당했던 사건...

백승호(지로나FC), 1997년 3월 17일 

백승호는 2010년 3월까지 수원 블루윙즈의 유스팀인 매탄중학교에서 뛰다 바르셀로나로 이적했다. 2014-15시즌 바르셀로나 B팀으로 승급.

하지만 이승우, 장결희와 마찬가지로 징계를 받았다.

2016년 1월 바르셀로나B로 복귀, 1월31일 바르셀로나B 데뷔골을 기록했다.


2016/17시즌 19경기 5골 7어시스트.


하지만 바르셀로나 내 비유럽선수와의 경쟁에서 밀리며 이적을 택했다. 2017 8월 바르셀로나 바로 위에 있는 도시인 지로나로 이적한다. 3년 계약 후  2군팀인 페랄라다-지로나로 1년 임대.


백승호는 2017/18시즌 꾸준히 경기에 나왔고, 프로 데뷔골도 넣었다. 그리고 1부리그에서 있던 지로나가 강등을 피하자 2018/19시즌 1군으로 승격한다.


레알 마드리드전 대기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나 데뷔하지 못했다. 여기서 뜻밖의 악재가 터진다.


라리가는 각 팀당 비유럽선수를 3명까지 보유할 수 있었는데, 골키퍼 보노(모로코), 공격수 안토니 로사노(온두라스), 백승호로 채울 계획이었다.


하지만 맨시티로 임대를 보낸 더글라스 루이스(브라질)가 영국 취업비자 발급을 거부당하며 다시 돌아왔다.. 


지난해 지로나 돌풍의 핵심이었던 루이스는 백승호와 비슷한 포지션. 결국 백승호는 밀려버린다.


어쩔 수 없이 백승호는 다시 2군 팀 페랄라다-지로나로 복귀한다. 선수단 정리 없이는 내년 1월까지 세군다B에서 뛸 수 밖에 없는 상황.


이승우(엘라스 베로나), 1998년 1월 6일


인천 유나이티드 산하 광성중학교에서 바르셀로나로 이적했던 이승우는 워낙 많이 알려져 있어서 패스


최근 아시안게임에서 결정적인 득점을 뽑아내며 한국의 메시가 죽지 않았음을 보여주고 있다.

국가대표로 월드컵에도 출전했고,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병역 문제도 해결됐으니 이젠 소속팀에서 날아다니는 일만 남은 상황.


바르셀로나를 떠나며 뜬금없이 세리에A팀의 엘라스 베로나로 떠났던 이승우.


하지만 첫시즌 팀의 형편없는 경기력과 성적탓에 많은 기회를 잡지 못했다. 본인의 부상도 있었고.


결국 팀은 강등, 이승우는 이렇다할 활약을 펼칠 기회조차 잡지 못했다. 나올때마다 그나마 팀에선 가장 반짝였던 선수 였기에 많은 기대를 했었는데..


2017/18시즌 세리에A+코파 이탈리아: 16경기 1골(540분)

2018/19시즌 세리에B로 강등당한 베로나는 파비오 그로소 감독을 데려 온다. 유벤투스의 유스팀을 맡았던 경력을 봤을때 어린 선수들에게 많은 기회를 줄 것으로 보인다.


8월2일 코파 이탈리아, 유베 스타니아와의 경기에서 92분을 뛰었다. 


이승우는 성인 국가대표 벤투 감독의 부름을 받은 상태.

국가대표에서도, 베로나에서 완벽히 자리잡는 한 해가 돼길.


장결희 선수 10살 더 먹여버려서 죄송합니다ㅠ ㅋㅋ 수정했습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