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동말고 축동

압도적인 유망주 '이강인'에게 유소년 축구선수 '부모님'들이 가한 '극딜'

예상은 완벽히 빗나갔다.

66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강인은 슛돌이 시절부터 큰 주목을 받았다.


또래를 뛰어넘는 압도적 기량으로 많은 기대를 모았던 이강인.

스페인 명문 클럽 발렌시아의 레이더망에 들었다.


그만큼 이강인의 유소년 시절 플레이는 또래와 차별화됐다.

발렌시아 이적 후에도 남다른 모습으로 묵묵히 성장했다.


많은 국내 팬들이 조심스레 기대감을 표했다. 


하지만 당시 영상을 본 유소년 축구선수 카페 부모님들 반응은 달랐다.

결코 성인팀 2군에 데뷔조차 못 할 거라던 이강인.


하지만 불과 3년 전 이강인은 2군 무대 데뷔에 성공했다.

그리고 1년 만에 성인 팀 무대 데뷔.


이어 UEFA 챔피언스리그 데뷔.

국가대표 데뷔에 U-20 골든볼 수상까지.


예상은 완벽히 빗나갔다.

[야축TV] 얘네가 다 오면 이게 월드컵이지 올림픽이냐? ▼

2020년 이시국에 열리는 도쿄올림픽, 이 대회에 참여하고 싶은 선수들의 클래스가 예사롭지 않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