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동말고 축동

베테랑이었던 래드납 감독도 '안절부절'하게 만들었던 퍼거슨 감독의 QPR 벤치 방문 시간

냅절부절 ㅋㅋㅋㅋㅋㅋㅋㅋ

10,23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해리 래드납 감독은 꽤나 오랜 커리어를 가진 감독이었다 지금은 은퇴했지만 웨스트햄, 본머스, 포츠머스, 토트넘 등 다양한 팀에서 감독 커리어를 쌓았던 인물이다.

하지만 그에게 흑역사를 만들어 준 팀이 있으니 바로 퀸즈파크 레인저스다

당시 QPR과 맨유가 만났을 때 퍼거슨감독이 레드냅 감독을 만나러 QPR 벤치로 왔었다.


퍼거슨 감독과 인사를 나눈 뒤 래드냅 감독은 퍼거슨이 계속 남아있자 안절부절 못하는 장면이 나온다

퍼거슨이 벤치에 있던 박지성과 갑자기 악수를 나누었기 때문이다

해버지의 위용이 여기서 또 드러난다 ㄷㄷㄷ

QPR은 정말 해버지 흑역사 중 하나라 들춰내고 싶지 않지만

이것 만큼은 흑역사가 아니었다 

이 시국에 호날두 천적이였던 월클 수비수(법)를 알려드리겠습니다

이 시국에 호날두 천적이였던 한 월클 수비수의 수비법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하위나이트 이주현 대표는 전술노트를 꺼내들었다.

과연.. 이주현 대표에게 원포인트 레슨을 받은 축지라퍼는 호날두처럼 빠른 윙어를 막아낼 수 있을까?

이것만 알면 우리도 호날두 천적 등극!?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