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마약 양성 반응까지 나왔는데…버닝썬 대표 구속영장 기각 ‘시끌’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의 조직적 마약 유통 의혹의 핵심 인물이자 마약 검사에서 양성 반응까지 나온 이문호(29) 버닝썬 대표의 구속영장이 기각된 소식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인터넷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엔 ‘이문호 대표의 영장기각’이 상위권에 랭크됐다. 많은 네티즌은 “대통령 지시에도 기각이라니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19일 오후 7시55분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등의 혐의를 받는 이 대표의 구속영장을 기각했다고 밝혔다. 기각 사유에 대해 재판부는 “범죄혐의에 관한 다툼의 여지가 있고 현재까지 증거자료 수집 및 혐의 소명 정도, 관련자들의 신병 확보 및 접촉 차단 여부, 수사에 임하는 피의자의 태도, 마약류 관련 범죄전력, 유흥업소와 경찰 유착 의혹 사건과의 관련성 등에 미뤄 현 단계에서 피의자를 구속할 필요성과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8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이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 대표는 마약 투약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버닝썬 내에서 마약이 거래된 사실을 알지 못했다고 주장했지만 마약류 검사에서 일부 양성반응이 나왔다.


경찰이 버닝썬의 조직적 마약 유통 의혹의 핵심 인물인 이 대표의 신병을 확보하지 못하면서 향후 수사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영장 기각 사유를 분석해 구속영장을 다시 신청할지 여부를 검토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19일 마약 유통 책임자로 알려진 중국인 직원 파모(26)씨, 이른바 애나도 두 번째 경찰 조사를 받으며 마약 투약 혐의를 시인했다. 이는 지난 16일 애나의 모발을 채취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정을 의뢰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기 때문이다.


반면 가수 승리도 마약을 투약했다는 버닝썬 관계자의 진술을 확보한 경찰은 지난 18일 승리를 비공개로 재소환해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승리는 지난달 27일 경찰에 자진 출석해 마약 검사를 받았으며 그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다.


🕵️‍♀️의뢰하세요, 취재합니다. 취재대행소왱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 받아보기 👇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를 받아보기 👇

 

 👇 유튜브 구독하고 콘텐츠 받아보기 👇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다이어트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