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웹툰 불법복제 사이트 ‘밤토끼’ 이후 수사 상황

프로필 사진
취재대행소 왱 작성일자2018.06.11. | 4,804 읽음

지난달 경찰이

웹툰 불법복제 사이트

‘밤토끼’ 운영자를 구속했는데,


다른 사이트는

왜 못 잡고 있냐

의뢰가 들어와

취재했습니다.

기다림

웹툰 업계에선

국내 웹툰복제

불법 유통시키는 사이트

후덜덜

이제 막 밤토끼 운영자

검거를 마친 경찰은

지방선거가 끝나는 대로

다른 사이트

수사할 방침입니다.


그리고

마지막에 덧붙인

쿨내 나는 한 마디.

깜짝!

웹툰 유출자 추적 프로그램

‘툰레이더’를 개발한

네이버 개발자 서충현씨

부산청 관계자 역시

맨땅에 헤딩이 성공해서

이런 사이트 운영자

잡는다고 하더라도

문제가 끝나는 건 아닙니다

‘불법 웹툰 이용자’에 대해 묻자

시종일관 존칭을 써가며

이야기 하던 부산청 관계자

목소리도 단호해 졌습니다


▼더 많은 영상과 취재의뢰는 이곳으로!▼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