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가족단톡방, 격의없는 소통 vs 간섭받는 기분

카톡 대가족의 명암
프로필 사진
취재대행소 왱 작성일자2018.06.05. | 44,961 읽음

직장인 정모(34·여)씨는

시댁 식구가 모인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두 딸 사진

매일 올립니다

시부모님이

"요즘 아이 사진 보는

낙으로 산다"

하면서부터입니다

만족

한 살과 네 살인 딸

사진을 하루 1장씩

올릴 때마다


시부모와 시누이 부부는

'예쁘다'라거나

'많이 컸다'

댓글을 단다고 했습니다

정모씨처럼

가족들이 모인 단톡방에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는

가족들이 많습니다

가족끼리

격의 없이

소통할 수 있어

좋다


VS.


내 생활이

간섭받는 기분이라

불편하다


직장인 김모(35·여)씨는


회사원 이모(63)씨는


카톡 대가족은

50대 이상 연령층에서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비율이 높아지면서

함께 늘어났습니다

60대 이상 이용률도

같은 기간 6.8%에서

32.1%급증했죠


▼더 많은 영상과 취재의뢰는 이곳으로!▼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