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더블유 코리아

미드판 설국열차 5월 25일 넷플릭스 공개

제니퍼 코넬리, 다비드 디그스 출연. 봉준호, 박찬욱이 제작자로 참여

38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봉준호 감독의 영화 <설국열차>의 미극판 드라마 시리즈가 5월 25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5월 11일, 메인 포스터 ‘열차’와 티저 예고편 ‘계급’을 공개했다. 영화 <설국열차>의 개봉 이후 5년 만이다. <설국열차> 드라마화는 오래전부터 이야기됐던 사안이었다. 2016년부터 여러 차례 각본가와 연출, 방송 채널이 바뀌었고 최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다시 또 방송일을 조정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설국열차>는 영화와 스토리 라인은 같다. 기상이변으로 얼어붙은 지구. 마지막 인류를 태우고 7년째 달리는 열차 안에서 살인 사건이 발생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하 차출된 꼬리칸의 남자가 앞 칸으로 가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아쉽게도 이번에는 송강호나 크리스에반스는 볼 수 없을 것 같다. 넷플릭스는 "배경이나 계급사회 등 설정은 영화와 동일하지만, 주요 캐릭터나 드라마는 조금씩 다르다"라고 설명했다. 방영 전 이미 시즌 2 제작을 결정한 상태. 이번 작품에서는 봉준호 감독과 박찬욱 감독이 제작자로 참여했다.

<알리타:배틀 엔젤>의 제니퍼 코넬리가 열차의 실질적인 관리자 멜라니 역(영화에서 틸다 스윈튼 역)을, <벨벳 버즈소>의 다비드 디그스가 열차 안 살인사건을 파헤치는 꼬리칸 출신 전직 형사 레이턴 역(영화에서 송강호 역)을 맡았다.

먼저 공개된 예고편 <계급>은 멜라니아 레이턴이 설국열차에 대해 설명하는 것으로 시작한다. 열차가 출발한지 2805일, 열차 밖은 무려 영하 119도. 드라마 <설국열차>도 영화처럼 잔혹하고 절박할까? 5월 25일 그 비밀이 풀린다.

사진: NETFLIX

더블유 코리아의 더 많은 소식이 궁금하다면?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