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더블유 코리아

톱 모델들은 다 입는다는 재킷의 정체는?

돌아온 어깨부자

6,5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깨가 1.5배쯤은 넓어 보이는 오버 사이즈 재킷이 돌아왔다. 1990년대 그 시절의 멋을 살린 톱 모델들의 파파라치 사진에서 올 가을 재킷 스타일링 팁을 얻어보자.

지지 하디드

오버 사이즈 재킷에 셔츠의 밑단을 모두 바지 밖으로 꺼내 입어 마치 1990년대 힙합 뮤지션을 떠올리게 하는 지지 하디드. 팬츠와 로퍼 모두 매니시한 디자인을 골랐지만, 강렬한 레드 립 메이크업, 싱글 이어링으로 그녀만의 중성적이면서도 동시대적인 룩을 완성했다.

벨라 하디드

1990년대 스타일을 가장 즐기면서도 멋스럽게 연출하는 모델 중 한 명인 벨라 하디드. 회색 슈트를 입은 옷차림에서도 내공이 느껴지는 디테일이 보인다. 타이트한 톱과 루즈한 피트의 팬츠 조합은 물론이고, 여기에 날렵한 쉐입의 선글라스, 재킷 라펠에 브로치처럼 연출한 집게핀까지 제대로 고수의 면모를 보여줬다.

카이아 거버

담백한 캐주얼 스타일을 즐기는 카이아 거버는 밝은 회색 재킷을 선택했다. 카이아의 옷차림에서 1990년대의 향수를 느낄 수 있는 요소는 스트레이트 피트의 데님 팬츠, 길이가 짧은 숄더백을 손에 들지 않고, 어깨에 멘 스타일링이다. 카이아 보다 좀 더 캐주얼한 룩을 원한다면 심플한 스니커즈를 더하는 방법을 추천한다.


더블유 코리아의 더 많은 소식이 궁금하다면?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