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더블유 코리아

취향 좋은 사람들이 추천하는 유튜브 채널은?

어떤 채널 좋아하세요?

2,18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머님은 자장면이 싫다고 하셨어”라고 노래하던 반백살 청년은 서울 곳곳을 누비며 “Baam”을 외친다. 한 정치인은 콜라만큼 속 시원한 정치를 하겠다며 국회가 아닌 모니터 앞에서 목청을 높인다. 

전라도 사투리를 맛깔나게 구사하는 72세 박막례 할머니는 뷰티, 패션 콘텐츠로 일약 스타덤에 올라 구글 본사의 초청을 받기도 했다. 얼마 전 <전국노래자랑>에서 ‘미쳤어’를 부른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도 유튜브 채널을 오픈했다.


그야말로 국적 불문, 나이 불문. 지메일 아이디만 있다면 너도나도 유튜브에 뛰어든다. 이러다 평생 성경 책만 끼고 사셨던 아흔을 바라보는 우리 할머니도 개인 채널을 오픈할 기세. 세상이 온통 유튜브로 뜨겁다. 왜 사람들은 유튜브에 열광할까? 그래서 취향 좋은 사람들에게 물었다. 어떤 유튜브 채널을 즐겨보세요?

오마르의 삶_래퍼 우원재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오마르라는 유튜버가 자신의 생각이나 본인이 겪은 이야기를 직설적으로 이야기하는 채널. “자퇴해도 괜찮을까요?”, “애매한 재능은 잔인하다” 등의 주제를 두고 현실적인 조언을 해준다. 머리로는 아는데 행동으로 옮기기 쉽지 않은 조언과 잔소리를 대신해주는 기분이라 힘들 때 위로가 되기도 한다.

NPR Music_DJ 웨건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해외 뮤지션들의 라이브 콘텐츠. ‘Tiny Desk Contest’라고 해서 스튜디오가 아닌 작은 책상 앞에서 콘서트 하는 걸 영상에 담는다. 덕분에 장르를 막론하고 정제되지 않은 라이브를 들을 수 있다.

채널덕쓰_뮤직비디오감독 김용수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평소 운동화에 관심이 많아 스니커 리뷰를 자주 본다. 채널덕쓰의 ‘슈덕후’는 구독하고 업로드가 될 때마다 챙겨본다. 더 콰이엇, 팝핀현준, 하하, 슬리피, 쿨레인 등 스니커 커뮤니티에서 ‘나이키 마니아’로 유명한 셀럽들의 소장품도 볼 수 있다.


소유, 코드쿤스트가 추천하는
유튜브 채널이 궁금하다면?

▼기사 더보기▼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