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북적북적

인생에서 한 번쯤 제대로 된 선물을 해야 하는 이유

선물은 언어만으로 전달될 수 없는 연결을 가능하게 한다.

2,40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버이날 선물
어린이날 선물
생일 연인 선물 추천 5

왜 사람들은 남들과
똑같은 선물을 할까?

1. 상대방에게 선물을 주기만 하면 된다.

2. 어떤 선물을 하는가는 크게 상관없다.


두 개에 동의하셨다면, 여러분의 선물은 어떤 기억에도 남지도 못하고 잊혀지는 그저 그런 이벤트였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의무나 책임을 면피하는데에 그치는.



선물이 비싸야 한다고 기억에 남는 것은 아닙니다. 부담스럽거나 대가를 바라는 뉘앙스로로 남는다며 역효과겠죠. 선물은 1만 원, 많게는 10만원에서 100만원 사이의 것일 겁니다. 

선물의 시작
상대에 대한 '감사'

선물은 무엇보다 상대에 대한 감사로부터 시작해, 나를 기억하게 하는 물질로서의 기능을 합니다. 감사를 제대로 하려면 그 사람의 생활과 직업과 성향을 파악하게 됩니다. 무엇이 필요할지, 무엇을 할 수 있을지, 생각하게 되는 것이죠.


하지만 아무래도 무엇을 할지 몰라서 현금을 선물한다고 합시다. 

출처호호당. 더 감사하게 현금을 기억하게 되지 않을까?

평범한 현금이나 혹은 편지를 기억에 남는 일은 상대를 조금 더 오래 생각하는, 일이 동반됩니다. 그 안에 들어있는 현금이나 편지와 함께 이 보자기를 만지는 촉감으로 당신의 선물을 기억하게 되는 일은 남 다르게 남을겁니다. 


와, 그거 어디서 난 거예요?
대화를 이끌어내는 선물

남들이 하지 않는 선물, 평생 기억에 남을 특별한 경험을 선물하는 일은 상대를 생각하는 일에서 시작합니다.


선물의 종류는 상관없지만, 대화를 이끌어내고 소중한 기회로 연결될 수 있는 것이면 됩니다. 하지만 파리바케트 기프티콘이나 야구입장권이라면 대화에 오르기는 쉽지 않겠죠. 


출처롯데월드 티켓. 쓰고나면 잊어버리게 된다.

보통 기업들은 기프팅 전략으로 고객들에게 식사 접대를 하거나 박람회나 스포츠 경기 티켓등을 제공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업들의 기프팅 전략,
기프톨로지에 의하면 효과적이지 않아

기업들은 여기에 상당한 비용을 지출하고 있지만 사실 이 모든 방법은 순식간에 잊힐 가능성이 높습니다. 한두 시간, 혹길어야 24시간 정도는 기억에 남겠지만 결국은 잊히고 마 는 것들이죠.  


기업에서 고객차원으로 선물을 할 때 선물 아이템을 고를때 '실용적이지만 한 번 사면 오래 쓸 수 있는 물건'으로 선정해 상대를 기억하게 만드는 징표를 추가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이케아 식칼에 내 이니셜이 새겨져 있다면?

과도는 우리가 놓치고 있는 선물의 예입니다. 자주 사지는 않지만 집에 하나 두개씩은 꼭 필요하죠. 잘 만들어진 과도에 고객의 이름을 각인해 선물한다면?


식사나 경기 티켓과 비슷한 가격이지만, 아주 오래 기억에 남는 선물이 될 겁니다. 


서랍에 처박혀 영원히
잊힐 물건 말고,
제대로 쓰임이 있는 걸
선물하라.

기프톨로지 원칙들은 비즈니스 관계든 개인적인 친분을 나누는 인간관계든 상관없이 어떤 상황에도 적용할 수 있습니다.


당신이 경륜 있는 CEO든 커피를 판매하는 인턴 사원이든 누구라도 상관없습니다. 선물이란 지위를 막론하고 타인에 대한 진정한 관심과 배려, 그리고 감사하는 마음을 갖고 시작해야 합니다.



Tip

그것이 결국 귀중한 가치를 끌어내는 투자라고 관점을 바꿔보세요. 이제부터 선물 하는 일이 귀찮거나 번거로운 문제가 아니라, 나의 인생을 돌아보고 주위 사람들에게 감사를 전하는, 새로운 기회의 일이 될 겁니다.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