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위시빈

다녀와서 알려주는 하노이 맛집 & 까페 BEST 6

다녀와서 알려주는 여행정보

7,98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줄거야



베트남 저렴하기도 하고 음식도 맛있어서 
자주 갈 때마다 눈에 띄는 ~
내가 정한 베스트 맛집!





포피스 피자

피자 포피스 짱 띠엔 거리점
부라타 치즈가 덩어리째 올라간 이탈리안 피자로 유명한 곳이에요.

피자 포피스의 모든 피자 메뉴는 화덕에 구워져서 나와요.
테이블이 아닌 바 자리에 앉을 경우 바로 앞에서 피자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구경할 수 있습니다. 부라타 치즈의 사이즈에 따라 가격이 달라집니다 !


나마스떼 하노이

인도 음식점 나마스떼입니다 ! 하노이까지 가서 왠 인도음식? 하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 여기 진짜 맛있음.... 이 건물 한 채가 다 나마스떼에요 !

저는 치즈 난과 치킨 커리 , 현지인에게 추천받아서 뭣도 모르고 주문한 새우요리를 시켰습니다.

원래 난이라고 하면 버터 난이나 갈릭 난을 선호하는데 , 치즈 난은 처음이라 궁금해서 주문해봤어요. 그런데 진짜....맛있음..
생각했던 것보다 치즈가 훨씬 많아서 흘러넘치고 고소하고 짭쪼름한 게 치즈 덕후들은 꼭 시키셔야해요.


포텐 (Pho 10 Ly Quoc Su)

하노이 쌀국수 3대 맛집에 속하는 포텐입니다. 우리나라에선 문재인 대통령이 방문한 곳으로 유명해졌지만 , 원래 현지인에게도 유명한 맛집이었어요. 웨이팅이 있지만 회전율이 빠른 편이라 오래 기다리지 않아요. 합석 문화가 발달해있어 테이블에 빈 자리가 있으면 합석을 하실 수 있습니다. 저는 혼자라서 어떤 한국 가족 여행객들과 합석했어요.

한화 3000원의 쌀국수 비쥬얼입니다 ! 푸짐한 양에 질 좋은 고기가 양껏 들어가있어요. 그리고 진한 육수가 정말 맛있더라구요..

그냥 먹으면 잘 우린 고기국물로 보양하는 느낌이고 , 테이블에 놓인 각종 소스들을 넣어 제조해먹으면 완전 해장하는 것 같아요.


분보 남보

분보남보는 비빔 쌀국수가 유명한 하노이의 로컬 식당이에요.
보통 쌀국수라고 하면 국물있는 쌀국수를 많이 접해보셨을텐데 ,
분보남보에선 국물없이 비벼먹는 국수를 먹어볼 수 있어서 유명합니다.

입구에서 이렇게 음식이 만들어져나오구요. 항상 사람이 많기 때문에
미리 담겨있는 경우도 있어요. 저 바나나 옷을 입은 직원은 친절한 듯 아닌듯 굉장히 츤데레한 면이 있었어요...ㅎㅎ

분보 남보의 메인메뉴 비빔 쌀국수에요 !
달짝지근한 맛의 고기가 올라가있고 견과류랑 무절임, 그리고 채소가 올라가있어요. 아래 깔려있는 면과 비벼먹으면 되는데 소스는 간장 소스와 흡사해요. 하지만 짜지 않고 새콤 달콤하면서 감칠맛이 나는 쌀국수에요.


The Note Coffee

호안끼엠 호수를 바라보며 커피 한잔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더 노트 커피입니다.

더 노트 커피는 모든 벽면과 테이블을 빼곡하게 채운 포스트잇이 하나의 인테리어에요. 형형색색의 포스트잇이 조화롭게 어우러져서 이쁜데다가 이 곳을 방문했던 관광객들의 흔적도 구경할 수가 있어서 재밌습니다.

더 노트 커피에서 창밖을 바라보면 호안끼엠 호수가 보이는데 , 비록 나무에 가려져있긴 하지만 그저 활기찬 거리를 보고 있는 것 만으로도 만족스러워요.


콩까페 짱띠엔점

앞서 소개했던 피자포피스 짱띠엔 점 바로 맞은편에 있는 콩까페입니다. 까페는 2층이고 나름 넓은 공간의 테라스까지 갖추고 있어요. 콩까페는 한국에도 입점했을 정도로 정말 유명한 베트남의 까페인지라 하노이 곳곳에서도 찾아볼 수 있지만 짱띠엔 점처럼 한적한 콩까페를 찾는 것도 힘들어요..

콩까페의 메인 , 시그니처 메뉴 코코넛스무디커피 라지사이즈입니다 !
2016년 다낭 여행 이후 처음으로 현지에서 먹는 코코넛스무디커피..
너무 그리웠어요ㅜㅜ 정말 맛있는데 , 한국에선 이 맛이 사실 잘 안나더라구요.


전체 위치

위시빈 일정툴 PC버젼을 이용해서 구성하였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