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콬TV

나도 모르게 엄마 미소 짓게 하는 모음.zip

폰 화면 꺼졌을 때 검은 화면에 비쳤을 때 흐믓한 나를 발견함

7,56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매일 매일 외식 하다보면,

집 밥이 너무너무 먹고 싶은 것처럼

자극적인 세상 속 

깨끗하고 순수한 무언가가 그리울 때가 있지 않나요?


눈이 번쩍

두리번

그래서 준비한 착한 콘텐츠들!



첫 번째 1.유튜버 띠예


마이크를 볼에 붙이고, 바다 포도 ASMR을 하는 모습으로

 한달 만에 어마어마한 구독자를 만든 띠예!


띠예가 짧은 시간에 많은 구독자를 만든 것은 

이 각박한 세상 속 깨끗하고 순수한 띠예의 모습 

때문인 것 같아요!

하트 세레나데

띠예 먹는 거 보다 보면, 나도 모르게 웃음 짓고 있음 



두번째 2.웹드라마 전지적짝사랑시점 시즌 3.5


화면 부터 맑고 푸르고 깨끗함

마쟈마쟈

고등학생 시절의 전짝시를 보다 보면, 


나도 저런 때가 있었지.. 하며 


첫사랑을 떠올리게 되는 것 같음!


넘좋아눈물

한 번도 안 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본 사람은 없다는 전짝시


역시는 역시


세번째 3. 일러스트레이터 키크니


키크니 작가는 무언가의 생각을 대신 그려주는 것으로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는데요!


엉덩이 애교

예를 들어 구독자들에게 이런 질문이 오면

이런 식으로 위트 있게 답변을 전달하는데 ㅋㅋㅋ


키크니의 일러스트를 보다 보면 

마음이 따뜻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음


너무멋지다

네번째 4. 거침없이 하이킥


매일 신애를 괴롭히는 혜리가 뒤늦게 

애의 생일을 알게 되었는데!! 


아포아포
맨날 티격태격하는 것 같아도,
천진난만한 신애와 혜리 보면 나도 모르게 미소가 지어짐
므흣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