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공감

이번주 사람들이 가장 많이 검색한 키워드는? #코로나19 #집콕스타그램

18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어요. 최대한 외출을 자제하고 집에만 있는 사람들이 가장 많이 검색해본 검색어는? 역시 #집콕스타그램. 


공감지기 임현주 아나운서와 빅데이터 전문가가 함께 알려주는 공감 #빅뉴스! 첫 번째 검색어는 #코로나19와 #집콕스타그램 이에요. 


빅뉴스 1화

공감지기 임현주 아나운서와 대한민국 정책 주간지 공감이 함께하는 빅뉴스&공감차트

 빅데이터로 한 주간의 이슈를 분석해보는 빅이슈 코너를 새롭게 마련했습니다. 빅데이터 전문가 전민기 위원과 함께 지난 한 주간 어떤 이슈가 있었는지 함께 살펴볼까요? 


먼저, #코로나19 라는 키워드를 통해서 사람들의 심리변화를 읽을 수 있었습니다. 코로나19연관어나 감성어만 보더라도 사람들의 심리가 어떻게 변했는지 살펴볼 수 있는데요.


지난 4월의 코로나19 관련 연관어를 살펴보면 한국, 마스크, 집, 미국, 대응, 경계, 유럽, 가족, 치료, 일본 등을 볼 수 있는데요.


코로나 초기에 코로나에 대한 정보가 많지 않아서 다른 국가들은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지, 이 병이 어떻게 퍼져나가고 있는지가 많이 궁금해서 <미국, 대응, 유럽, 일본> 등의 키워드가 검색되었구요. <마스크, 집>의 키워드를 보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남과 동시에 집안에서의 활동이 검색되었습니다.


K방역을 통해서 이후에 확산세가 둔화가 된 7월의 코로나 19관련 연관어는 마스크, 지역, 하루, 해외, 여행, 일상, 여름, 주말, 계획, 국내 등을 볼 수 있었습니다. 


작년(2019년) 7월의 여행 키워드는 일본, 베트남, 태국, 괌 등 해외 장소 연관어가 많았는데요. 올해 7월 여행 키워드는 제주도, 양양, 부산 등 국내 여행지가 많이 검색되었습니다. 


8월 광복절 이후 확산세가 급증을 하면서 방역, 마스크, 서울, 교회, 집회, 확진, 집, 속보, 수도권, 경기 등의 검색 키워드로 많은 사람들이 위기감을 느끼면서 코로나 관련 소식에 관심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음으로 코로나19관련해서 #집스타그램 관련 연관어를 살펴보면 인테리어, 일상, 홈스타그램, 집꾸미기, 홈스타일링, 거실, 홈카페, 오늘의집, 홈데코, 가구 등을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코로나19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집꾸미기에 대한 관심 높아졌다는 걸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집에서 일을 하는 사람이 늘어나면서 공간을 분리하는 '파티션'의 언급량이 늘어났습니다.


내 삶에 힘이 되는 정책을 소개하는
공감정책뉴스
생애 첫 주택구입 취득세 감면

주택시장 안정 보완대책에 따라 8월 12일 부터 신혼부부가 아니더라도 소득 요건등을 갖추면 주택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습니다. 세대원 모두가 주택을 소유한 사실이 없어야 하고요, 주택을 취득하는 자와 그 배우자의 소득이 7천만 원 이하여야 한다고 합니다.


세계 최초 6G 상용화 도전

정부가 6세대 이동통신 원천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2021년부터 5년간 2천억 원을 투자할 계획입니다. 이동통신 인프라는 디지털 뉴딜의 한 축인 데이터 고속도로의 핵심이죠. 우리나라는 5G(5세개)에 이어 6G(6세대)에서도 세계 최초 상용화를 실현하고 글로벌 시장을 주도할 계획이라고 해요.


무보험, 뺑소니 등 피해자 1만여 명에 153억 원 지원

국토부는 자동차손해배상 보장법에 따라 자동차 사고 피해지원기금을 조성해 정부 보장사업, 피해자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무보험, 뺑소니 자동차 사고로 사망하거나 부상을 입은 저소득 가정의 경우 사망 시 1억 5천만 원, 상해 시 3천만 원 한도안에서 치료비 등 보험금을 지급합니다. 자동차 사고로 중증 후유장애 피해를 본 저소득 가정은 자동차사고 피해자 지원안내 통합 콜센터(1544-0049)로 문의 하시기 바랍니다.


작성자 정보

공감

대한민국 정책주간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