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비디오 빌리지

한국 버스가 유난히 빨리 달리는 이유

71,96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대의 버스 기사들이 말하는 한국에서 버스기사로 산다는 것!

20대 현직 버스기사가 직접 말한다!
대한민국에서 버스기사로 산다는 것은?

배차간격에 대한 압박

버스 기사에게 가장 똥줄 타는 상황은 배차 시간!

배차 시간을 놓치면 불어난 손님 때문에 점점 더 늦어짐.
승객들도 불편을 겪고, 뒤차에도 영향을 주기 때문에 배차를 지키는 게 중요함.

속도에 대한 압박

버스 기사는 두 가지 요구를 동시에 받음.
안전하게 운행하되 빨리 갈 것

마치 라잌 '소리 없는 아우성'과 같은 역설적인 표현ㅋㅋㅋ

덩치가 큰 버스는 급정거하면 큰일 나기 때문에 언제나 안전운전이 필수!
아찔한 상황이 발생하지 않으려면 승객과 기사 같이 안전에 대한 인식을 해야 할 듯

막차에 대한 압박

비슷한 예로 막차 시간도 버스기사를 똥줄 타게 만드는 시간!
늦은 밤의 귀갓길을 책임지는 막차 버스 너무 소듕ㅋㅋㅋ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서 빠르고도 안전한 운행을 하려고 노력하는 버스기사들!

훈훈한 버스기사 미담

막차시간에 버스를 반대 방향으로 타서 당황한 손님이 있었음. 이 상황에서 버스기사 2호가 한 선택은?

정답은 퇴근길에 그 손님을 집까지 데려다줬다고 함.
버스기사가 불친절하다는 선입견을 깨고 싶어서 선행을 베풀었다고 하는데, 그 마음마저 너무천사...

마무리는 훈훈하게~ㅎㅎ

만취한 승객에게 폭행을 당할 뻔 했다?

현실 버스기사들의 고충부터 훈훈한 미담들까지!
더 흥미로운 이야기는 풀영상에서 확인하기 ▲▲▲

작성자 정보

비디오 빌리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