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푸쳐핸섭

배우 윤승아가 직접 이태리에서 전수받은 샐러드 레시피

이태리에서 왔어욥 ❛ ڡ ❛

45,81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러다 마이 워너비..♥세젤예 윤승아의 인스타에 올라온 샐러드 레시피 하나! 이탈리아에서 직접 배워 온 저자극 샐러드라고 하니

발그레헤헤
먹으면 왠지 몸이 더 가벼워질 것 같쟈나요?ㅎ
가벼워진 몸을 기대하며 샐러드 만들러 ㄱㄱ

샐러드 채소와 토핑은 취향대로 준비하고 드레싱에 필요한 소금, 식초, 올리브유는 꼭 있어야 해!

#1. 샐러드 채소+블루베리 투척
드레싱에 소금이 들어가니까 단+짠 조합 기대하며 당도가 높고 과즙 뿜뿜한 블루베리를 넣어봤어ㅎ

#2. 드레싱 만들기 (올리브유+식초+소금)
다들 집에 이탈리아에서 온 오일같은 건 없잖아요~?ㅎ(있음말구) 우리집엔 없ㅋ으니 올리브유+식초 한 숟갈,

마지막으로 소금 한 꼬집 솔솔 뿌려준 후

잘 섞어주면 샐러드 드레싱 끝!

#3. 아몬드 까먹을 뻔; 식감이 좋을 것 같아 준비한 아몬드까지 야무지게 뿌려주고 나면

만드는데 3분도 안 걸린 ㄹㅇ 초간단 샐러드 완성! 일단 비주얼은 보기만 해도 돌아서면 배고파질 것 같은데요..ㅎ

마치 염소가 된 것 처럼 한 움큼 먹어보니 정말 자극없는 대자연 그 자체의 맛..^^

그동안 속세의 자극적인 맛에 길들여진 내 입에 신선한 자극을 주었음! 깔끔한 드레싱 덕분에 샐러드의 싱싱한 맛이 더 잘 느껴지는 듯?

놉. 올리브유는 몸에 좋은 불포화지방산으로 나쁜 콜레스테롤을 오히려 낮추는 역할을 한다는 사실! 유럽 사람들이 하루에 한 스푼씩 올리브유를 먹는다는 게 이제 이해가 감ㅇㅇ

레시피도 넘나 간단하고 건강과 다이어트를 생각한다면 만들어 먹기 좋을 듯해 ㅎㅎ (난 맛이 쪼오끔 심심해서 콘프레이크 넣었다는 건 비밀ㅎ)

작성자 정보

푸쳐핸섭

손으로 하는 건 다 잘해욥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