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tvN

'김비서' 최초공개 스포대잔치! 박서준X박민영 짤털이!

로즈데이 장미 대신 준비해봤어♡ 스압주의 파라다이스...☆

40,50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워후 소리부터 지르고 시작하자!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첫 방송 6월 6일 수요일 야하 소리질뤄~~~~~~~~~~!

어깨동무

6월 6일 수요일 밤 9시 30분 확정 기념!

박서준 & 박민영의 사진 털이 시간을 가져보겠어!

다들 스압주의 심쿵주의 광대승천주의!


짝짝짝 위대한 로코 역사 시작의 문을 열어랏

출처<김비서가 왜 그럴까> 대본 리딩 현장

출처<김비서가 왜 그럴까> 대본 리딩 현장

시작은 달콤하게 나르시시즘 만렙재벌 이영준 부회장님 역의 박서준으로!

집중해서 턱을 괸 영준이도 완벽하고…

그래 이 각도 영준이도 완벽하고…

하… 영준이 이 녀석… 자기애 재벌인 이유가 다 있었자나…

그런 영주니를 바라보는 9년차 비서(이자 곧 퇴사하실) 김미소…

아니 이거 만화 그대로 아닙니까!??!

리얼루 만찢녀 박민영이었다고 한다…!

만찢의 현장은 티저 촬영에서도 이어졌으니..

출처<김비서가 왜 그럴까> 티저 현장

벚꽃만 뿌려도 아 내가 이걸 보려고 태어났구나 뭐 그런 생각 들고요..

뒤에서 빛 좀만 비춰줘도 아 좋은 인생이었다 뭐 그런 생각도 들고요…

부회장님이 이렇게 내 PT 기다리고 있으면 심쿵사로 청심환 열 통 먹어야 할 듯

아니… 백통… 천통… 만통…

그런 카리스마 부회장님께 

오늘은 꼭 사직서를 내기 위해 다짐X100 하는 김비서!

사직서! 내버리고 말꼬얏! 꼭! (결의를 다지는 눈빛)


영준 : 어 김 비서 왔어?

미소 : 앗 넵 옙 넹! (쭈굴)

귀엽다는 듯이 웃으시는 영준 부회장님..
네 이미 로코는 시작됐고요..! (두근두근)

멋진 이영준 부회장님에게 마음 깊숙히 숨겨둔 진심 꺼내는 김미소 비서

미소 : 헤헷 부회장님 이거 보세요! 사..

영준 : 빵야빵야 사랑해 고백 안돼 내려놔 넣어둬

미소 : (사직선데…)

영준 : 사직서여도 안돼! 퇴사로 밀당하지마 우리 할 일이 많다구.

미소 : 그게… 뭔데요…?

영준 : 응 6월 6일 수요일 tvN에서 김비서가 왜 그럴까 봐야 돼

미소 : 아… ‘김 비서가……. 왜 그럴까’ 때문이라구요…. 네…

미소 : (엣) 그럼 우선 사직서 넣어둬야징. 김비서가 왜 그럴까 놓칠 뻔했닷

하지만 언젠간 퇴사를 하고야 말겠다는 눈빛 다시 장★전!
퇴사 밀당 로맨스 <김비서가 왜 그럴까> !

이제 6월이면 모두 궁금해하게 될 근황의 그녀… 김미소. 김비서. 박민영!

저절로 tvN, 6월 6일, 수목드라마, 성공적- 외치게 만드는 부회장님 외모 

마음이 서준…서준…하고…

세상에 이거슨 유명그룹 수트광고 직접 찍으신 부회장님.jpg 뭐 이런걸까…? 생각해 본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벌써 짜릿해… 잘생긴 게 최고야…

하염없이 잘생긴 서준영준…

그렇게… 이제 곧! 이 퇴사, 꼭 하고 싶은 9년차 비서 김미소와

그리고 흥 서듀니는 원래 잘땡견는데 그고를 서듀니가 잘땡긴쳑한다구 하니까 슬포~T_T

고민하는 나르시시즘 만렙 이영준 부회장님의 퇴.사.밀.당.이 이어질 예정이라구!


김비서는 퇴사…

이회사 꼭퇴사… 할 수 있을까?!


기대봐

김 비서가 퇴사 하는지!
김 비서가 대체 왜 그랬는지! 

6월 6일 수요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만나볼 수 있으니까

우리 꼭꼭 챙겨보자구!

아 그리고 내가 유명그룹 사원으로 탑승! 

퇴사밀당 로맨스 숨죽여 감상할 빅 팬들을 위해

핸드폰 배경화면도 만들어와쪄 (소근소근)

예쁘고 잘생긴 건 저↗장↘ 하고 가자구!


세상 예쁜 김미소_아이폰에 저장!

비서계 레전드_갤럭시에 저장!

나르시시스트 부회장님_아이폰 저장!

슈트핏의 정석_갤럭시에도 저장!

그럼 정말정말 마지막으로

티저 영상만 놓고 떠날게.

안뇨옹!


브레이크 댄스

작성자 정보

tvN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