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오늘의 축구

'자가격리' 중인 손흥민의 근황

멀리서 힘을 보탠 쏘니!

60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팔 골절 부상 수술을 

국내에서 받은 뒤,

지난 주 잉글랜드로 복귀한 손흥민


코로나19 증세는 없지만,

잉글랜드 정부의 새 방침대로 

자가격리돼 재활 중입니다.


때문에 지난 3월 6일에 있었던

'런던풋볼어워즈'에서

'올해의 골' 상을 수상했음에도

시상식에 참가하지 못했죠.


손흥민이 재활에 임하는 동안

소속팀 토트넘은 끝없이 추락 중😭


그런데,

바로 어제! 

새로운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비록 멀리 떨어져 있지만
뉴스를 통해 하루가 다르게
늘어나는 코로나19 피해를
접하면서 함께 힘을 보태고
싶었습니다.

코로나19가 더 확산되지 않고,
취약계층이 안전하게
보호받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 손흥민

'굿네이버스'를 통해 전해진

훈훈한 근황


멀리 잉글랜드에서 

자가격리 중이지만,

고국의 팬들을 잊지 않고 

큰 돈을 기부한 쏘니😍



사실, 

손흥민뿐 아니라

많은 축구 선수들이

이번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탰습니다.


라리가 마요르카의 'No.10'

기성용은 아내 한혜진과 함께

방호복, 긴급 식료품 등 

1억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고요.


J리그에서 뛰고 있는

전 국가대표 골키퍼 정성룡도

함께했습니다.

K리그 울산 선수단도

십시일반 돈을 모아

지역사회에 기부했죠.



그외에 많은 축구선수, 구단들이

기부행렬에 함께하고 있습니다.


어려운 시기일수록

더 똘똘 뭉치는 따뜻한 대한민국🇰🇷



모두의 온정이 전해져

코로나19 사태가 더 큰 피해 없이

잘 마무리됐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