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오늘의 축구

브로맨스? 덤앤더머? 꿀케미 보여주는 축구계 절친!

SNS로 티격태격하며 케미 뽐내는 살라와 로브렌

2,3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라운드 안에서뿐 아니라

그라운드 밖에서도 친한 

'진짜 절친'


최근 가장 '꿀케미'를 보여주고 있는

해축 스타 듀오는 역시,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 & 데얀 로브렌


2017년 리버풀 이적 이후

세계 최고의 윙어 중 하나로 떠오른


아프리카 최고 스타

모하메드 살라


'태극기 휘날리며'를 최애 영화로 꼽고
한국 팬들에게 '대한 로브렌' 별명 얻은

대표 친한파 수비수
데얀 로브렌

룰루랄라

이들은 살라가 리버풀에 온

2017년부터 꼭 붙어 다니며

우정을 뽐냈는데요.


자주 SNS를 통해 '현실친구미'를 보여

팬들을 웃음 짓게 했습니다.


(왼쪽 살라, 오른쪽 로브렌)


살라: 새해 복 많이 받아~ 

살라: 근데 내일 훈련 몇 시?

사실 그거 물어보려고 메시지함ㅋ


(왼쪽 살라, 오른쪽 로브렌)


살라: 앗, 실수로 내 근육질 몸매 사진을 보냈네?

로브렌: 근육 있어보일려고 숨 참았네? 

밖에 16도던데, 사진찍는 줄 알고 일부러 그랬지? 

이거 SNS에 올릴 거임ㅋ

살라: 질투 ㄴㄴ해


크크크

파비뉴, 피르미누, 알리송, 살라, 로브렌

팀 식사 사진을 올린 살라


그런데 로브렌만 '일부러' 

태그 안한 살라ㅋㅋㅋㅋ


이걸 발견한 로브렌은 댓글로 

'니가 안 해서 내가 태그함'이라며

직접 자기 자신을 태그하기도...


로브렌과 함께 찍은 사진에서

로브렌을 반 잘라버리고

자기 나온 사진만 올린 살라😂


이게 전체샷이라구...


자기까지 나온 풀샷을 올리며

살라에게 항의하는 로브렌



진짜 우리나라 고등학교 친구들 보는 느낌👬



보고만 있어도 

입꼬리가 올라가는

두 선수의 재밌는 우정


앞으로도 오래오래

멋진 우정 보여주길😁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