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타임포럼

상반된 매력의 두 미닛 리피터 시계

12,43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컴플리케이션 중에서도 고난도에 속하는 리피터 기능을 탑재한 시계는 소리를 낸다는 점 그 자체로 충분히 매력적입니다. 올해 SIHH와 바젤월드를 통해서도 다양한 리피터가 등장했죠. 그중 전혀 다른 느낌을 발산하는 미니멀과 시크함의 극치를 보여주는 리피터 vs 하나의 예술 작품을 연상시킬 정도로 풍성한 색감과 아름다운 디테일을 담아낸 리피터의 대결을 소개합니다.

BVLGARI, Octo Finissimo Minute Repeater Carbon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 미닛 리피터 카본


아마 가장 시크하면서 미래적인(!) 느낌의 리피터가 아닐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2016년 세계에서 가장 얇은 미닛 리피터를 선보인 바 있는 불가리는 올해 올블랙으로 차려 입은 옥토 피니씨모 미닛 리피터 카본을 새롭게 소개했습니다. 불가리에서는 너무도 얇고 가벼워 손목에 착용한 사실 자체를 잊을 정도라는 설명을 덧붙이기도 했습니다(47g에 불과합니다). 2년 전 불가리가 선택한 소재는 티타늄이었습니다. 가벼우면서 견고함을 자랑하는 이 소재는 맑은 소리를 만들어내는 데도 한 몫 했습니다.

올해 선보인 모델은 소재부터 남다른데 최첨단 소재 카본 씬 플라이(CPT) 소재를 케이스, 베젤, 케이스백에 적용했습니다. 극도의 얇은 탄소 섬유를 함유하고 있어 6.85mm의 울트라 씬 구조에도 불구하고 꽤나 견고한 내구성을 자랑합니다. 다이얼을 살펴보면 마치 카무플라주를 연상시키는 독특한 무늬가 눈길을 끄는데, 이것이 시계에 개성을 부여하는 중요한 요소가 되어주고 있습니다. 

카본 씬 플라이는 외관에서 느껴지는 오라도 상당하지만, 실제로 훌륭한 품질의 음향을 만들어내는 물리적인 특성 때문에 선택한 것이기도 합니다. 또한 6시 방향의 스몰 세컨즈 서브 다이얼과 아워 마커에 구멍을 내 깎아냈는데, 이 역시 케이스 안 공명을 더욱 증폭시키며 아름다운 소리를 만들어내는 데 일조합니다. 공은 케이스에 직접 부착하는 방식을 채택했습니다. 6.85mm 두께 케이스 안에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3.12mm 두께의 인하우스 수동 미닛 리피터 무브먼트인 칼리버 BVL 366을 탑재했습니다. 케이스에는 카본 스트랩을 매치해 카리스마 넘치는 올블랙 룩을 완성했습니다.

VS


JAQUET DROZ, Tropical Bird Repeater

자케 드로, 트로피컬 버드 리피터



일전에 타임포럼 뉴스를 통해서도 한번 소개한 바 있는 자케 드로의 트로피컬 버드 리피터입니다. 기존에 시리즈로 선보여왔던 다소 우아하고 서정적이고 차분했던 버드 리피터에 비해 풍성한 컬러를 머금어 한층 생동감 넘치게 진화했습니다. 마치 고갱의 그림을 보는 듯한 느낌마저 듭니다. 자케 드로는 이 시계를 설명하며 “어떤 시계는 시간을 알려주지만, 어떤 시계는 이야기를 들려준다(Some watches tell time, some tell a story)”고 표현했습니다. 이 시계를 자세히 접하면서 정말 적절한 표현이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이 시계는 이름 그대로 열대 풍경에서 영감을 받았습니다. 사실 이 주제와 영감은 창립자 피에르 자케 드로의 자연과 동물에 대한 애정을 반영한 것이기도 합니다. 푸시 피스로 리피터를 작동시키면 다음과 같은 일이 벌어집니다. 12초가 넘는 7개의 에니메이션이 펼쳐지는 것이죠. 마치 에덴 동산을 연상시키는 이 장면 가운데에는 일일이 손으로 깎아내고 인그레이빙한 벌새가 자리하고 있는데, 1초에 40번 빠르게 날갯짓을 하는 이 새는 마치 진짜 살아있는 것처럼 생동감이 넘칩니다. 오른쪽에서는 강렬한 블루 깃털을 입은 공작새가 화려한 꼬리 깃털을 펼쳤다가 접고, 3시 방향의 큰부리새는 종려잎 사이로 모습을 드러내며 부리를 여는 모습을 연출합니다. 9시 방향에서 춤추듯 우아하게 비행하는 잠자리는 특히 어둠 속에서 신비로운 모습을 발산하는데, 슈퍼루미노바 코팅한 날개가 어둠 속에서 반짝이는 것입니다!

새로운 자케 드로 RMA89 무브먼트를 탑재했고, 미닛 리피터 기능이 인그레이빙과 미니어처 페인팅 등 장식 기법을 한데 모아 완성한 아름다운 광경과 어우러지며 예술미를 더욱 돋보이게 합니다. 8피스 한정 생산하는 이 시계는 풍성한 색감의 다이얼과 그린 앨리게이터 스트랩의 조화가 매력적이며, 레드 골드 케이스에는 오닉스 시/분 서브 다이얼, 화이트 골드 케이스에는 머더오브펄 시/분 서브 다이얼을 매치했습니다.

작성자 정보

타임포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