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타임포럼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쿼츠 크로노그래프 베스트셀러

6,47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티쏘(Tissot)의 올-타임 베스트셀러 중 하나인 PRC 200이 보다 새로워진 모습으로 돌아왔습니다. 뉴 PRC 200은 전 세계 주요 마켓 중 한국 시장에서 가장 먼저 론칭해 지난달 말인 10월 29일부터 국내 백화점 매장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정확함(Precise), 견고함(Robust), 클래식(Classic)의 이니셜을 조합한 PRC 컬렉션은 PRC 200과 PRC 100이 아시아 국가들 중에서도 유독 한국 시장에서 큰 인기를 누렸습니다. 특히 크로노그래프 기능을 선호하는 20~30대 젊은 세대 사이에서 PRC 200은 티쏘에게 '국민시계' 호칭을 안겨줄 만큼 역대 가장 많이 판매된 라인업 중 하나인데요. 기계식 모델은 아니지만 편하게 착용할 수 있는 쿼츠 크로노그래프 모델인데다 넉넉한 200m 방수 사양과 캐주얼 및 정장 차림 모두에 어울리는 특유의 클래식한 디자인도 PRC 200 크로노의 장점입니다. 

- PRC 200 구형(좌)과 신형(우) 비교

올해 새롭게 리뉴얼한 뉴 PRC 200 크로노는 기존의 42mm에서 43mm로 사이즈가 미묘하지만 1mm 정도 더 커졌습니다. 그리고 베젤을 좀 더 얇게 리-디자인해 다이얼이 한층 시원시원해 보이고, 슈퍼루미노바를 채운 바/아라빅 인덱스의 크기를 줄여 오밀조밀한 느낌을 더합니다. 또한 크로노그래프 카운터 테두리를 메탈링으로 처리해 보다 뚜렷한 가독성을 제공하고, 자세히 들여다보면 핸즈 형태도 더 날렵하게 다듬었습니다. 타키미터 스케일을 새긴 챕터링의 두께와 숫자 프린트의 두께를 키운 점도 돋보입니다. 또한 4시 방향에 위치해 있던 날짜창을 4~5시 방향 사이로 이동, PRC 200 프린트를 8시 방향 사이에 추가해 포인트를 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무브먼트가 업그레이드되었는데요. 기존의 ETA G10.211에서 배터리 교체 시기를 알리는 E.O.L 기능을 추가하고 배터리 성능과 크로노그래프 조작 기능 등을 개선한 ETA G10.212(일명 파워드라이브) 쿼츠 무브먼트로 무장했습니다. 구 버전과 마찬가지로 스크류-다운 크라운 및 케이스백 설계로 200m 방수를 지원함으로써 일상생활은 물론 다양한 레저 및 아웃도어 스포츠 활동에 착용하기에도 적합합니다. 

케이스 사이즈를 약간 키운 만큼 러그 사이즈도 달라졌으며, 브레이슬릿 디자인도 미묘하지만 새롭게 다듬었습니다. 그리고 구형 라인업에는 없던 올-블랙 PVD 스틸 버전까지 추가해 선택의 폭을 넓히고 있습니다. 다이얼은 실버(화이트), 블랙, 선레이 블루, 화이트 & 블랙 투-톤(판다) 등을 지원하고 스틸 브레이슬릿 외 스포티한 컬러 러버 스트랩 버전도 함께 선보입니다. 

흥미롭게도 국내 출시 가격은 구형보다 오히려 낮아져 러버 스트랩 모델이 57만원, 스틸 브레이슬릿 모델이 61만원, 블랙 PVD 케이스/브레이슬릿 모델이 67만원으로 각각 책정됐습니다. 지난달 말부터 전 세계 최초로 국내 백화점에서 선론칭했으니 관심 있는 분들은 가까운 백화점 내 티쏘 매장을 방문해보시기 바랍니다.

작성자 정보

타임포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