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타임포럼

다이얼 안에 세계를 담은 시계

6,92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 1920~30년대 오리지널 미네르바 타임피스

전설적인 미네르바(Minerva) 매뉴팩처의 창립연도를 병기한 몽블랑 1858(Montblanc 1858)은 미네르바의 1920~30년대 제작된 밀리터리 크로노그래프 손목시계에서 디자인 영감을 얻은 컬렉션입니다. 2015년 최초 런칭 이래 꾸준히 라인업을 확장해왔고, 미네르바 160주년을 기념한 2018년을 기점으로 주요 라인업이 완성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는데요. 미네르바와 몽블랑 헤리티지의 접점을 산악 탐험의 정신(Spirit of Mountain Exploration)에서 발견하고 1858 컬렉션 전체를 아우르는 테마로 강조하는 것도 특기할 만한 점입니다.


- 1858 컬렉션 디테일 스케치 이미지

그리고 2020년 새해를 맞아 몽블랑은 눈 덮인 산악 지역과 빙하를 연상시키는 새로운 블루 에디션을 전개합니다. 몇 종의 1858 컬렉션 신제품 중 가장 먼저 공개된 1858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1858 Split Second Chronograph Limited Edition 100)과 1858 지오스피어 블루(1858 Geosphere Blue)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글로벌 엠바고 스케줄에 조금씩 차이가 있는데, 공교롭게도 아시아 지역 노출 가능 시기가 제일 빠릅니다. 타임포럼은 몽블랑 4810 클럽의 멤버인 관계로 국내에서는 온/오프라인 미디어 통틀어 가장 먼저 1858 컬렉션 신제품을 소개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Montblanc 1858 Split Second Chronograph Limited Edition 100

몽블랑 1858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


몽블랑 1858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은 주로 스테인리스 스틸 혹은 브론즈(청동) 케이스로 선보인 1858 라인의 기존 제품들과 달리 5등급 티타늄 케이스로 선보입니다. 1858 컬렉션에 티타늄 케이스는 사실 이번이 처음은 아닌데요. 2018년 단 100피스 한정 제작 출시한 1858 포켓 워치 리미티드 에디션(Ref. 118485)의 케이스가 티타늄이었습니다. 해당 모델에도 블루 다이얼을 적용한 것을 상기하면, 티타늄 케이스와 블루 컬러 다이얼 조합을 몽블랑은 일찍이 염두에 둔 셈입니다. 그리고 실제로 티타늄 소재 특유의 연한 그레이 톤과 블루 컬러가 잘 조화되는 편입니다. 

1858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의 케이스 직경은 44mm, 두께는 14.55로, 지난해 100피스 한정 출시한 브론즈 버전(Ref. 119910)과도 사이즈는 동일합니다. 다이얼은 은은하게 그라데이션 처리한 블루 다이얼로 공식 이미지상으로는 약간 보라색도 띱니다. 그런데 일반적인 래커 마감 다이얼이 아닌, 반투명 에나멜 도료를 여러 겹에 걸쳐 도포하고 800도씨 이상 고온의 가마에서 구워내는 과정을 거친 전통적인 그랑 푀(Grand feu) 에나멜 다이얼을 적용해 한층 더 고급스러움을 자랑합니다. 그랑 푀 에나멜 처리한 다이얼을 충분히 건조한 후 마무리 단계에서 표면을 얕게 폴리싱하면서 이처럼 은은한 그라데이션 효과까지 주기 위해서는 다이얼 제작자의 노련한 솜씨가 요구됩니다. 

- 1930년대 미네르바 모노푸셔 크로노그래프
다이얼 디자인이 현행 모델과 매우 흡사하다.

이렇게 완성된 다이얼 위에 오렌지 컬러 프린트와 화이트 컬러 야광도료인 수퍼루미노바를 스탬핑 마무리하고, 고전적인 커시드럴(Cathedral, 대성당) 핸즈에도 화이트 수퍼루미노바를 채워 야간에도 충분한 가독성을 보장합니다. 그리고 다이얼 외곽 플랜지에 천둥과 같이 빛과 소리가 발생한 지점에서 사용자가 위치한 장소까지의 거리를 계산하는 도움을 주는 텔레미터(Telemeter) 스케일을, 다이얼 중앙에는 특정 구간의 평균속도를 계측할 수 있는 타키미터(Tachymeter) 스케일을 달팽이 모양의 패턴으로 처리해 특유의 고전적인 디자인을 강조합니다.


- 몽블랑 칼리버 MB M16.31

무브먼트는 컬렉션에 영감을 준 1930년대 미네르바 수동 크로노그래프 손목시계에 사용된 오리지널 미네르바 칼리버 17.29를 계승한 모노푸셔 타입의 수동 크로그래프 칼리버 MB M16.31를 탑재했습니다. 빌르레 매뉴팩처(구 미네르바)에서 자체 개발 제작한 인하우스 무브먼트로 메인플레이트와 브릿지를 로듐 도금 마감한 저먼 실버를 사용하고, 스크류 밸런스와 함께 필립스 터미널 커브(Phillips terminal curve) 형태로 휘감은 인하우스 헤어스프링을 장착했습니다(몽블랑은 스위스 시계 업계 내에서도 몇 안 되는 자체 헤어스프링 제작이 가능한 회사입니다!). 총 286개의 부품과 25개의 주얼로 구성된 MB M16.31 칼리버는 시간당 18,000회 진동하고(2.5헤르츠), 파워리저브는 약 50시간을 보장합니다. 투명 사파이어 크리스탈 케이스백을 통해 코트 드 제네브, 페를라주, 앵글라주 등 전통 방식 그대로 수공 마감한 아름다운 무브먼트를 감상할 수 있으며,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기능을 제어하는 더블 컬럼휠과 그 중 하나에 연결된 곤충의 부리를 연상시키는 섬세하면서도 클래식한 구조의 클램프와 같은 부품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스트랩은 이탈리아 피렌체에 위치한 몽블랑 펠레테리아(Pelletteria) 가죽 공방에서 완성한 블루 스푸마토(Sfumato) 악어가죽 스트랩을 체결하고, 티타늄 소재의 핀 버클을 장착했습니다.


몽블랑 1858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Ref. 126006)은 단 100피스 한정 제작될 예정이며, 구체적인 출시 시기 및 리테일가는 아직 미정입니다. 

Montblanc 1858 Geosphere Blue

몽블랑 1858 지오스피어 블루 

1858 지오스피어 블루 신제품 역시 5등급 티타늄 케이스로 선보입니다. 앞서 출시한 블랙 다이얼은 산맥을, 그린 다이얼은 녹음이 우거진 숲을 상징하는 느낌이었다면, 새로운 블루 다이얼은 눈 덮인 산의 정상과 빙하를 떠올리게 합니다. 올해의 테마 컬러에 충실하면서도 앞서 보신 1858 스플릿 세컨드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과는 또 확연히 다른 컬러톤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보다 짙은 블루 컬러와 함께 다이얼 외곽으로 갈수록 블랙에 가깝게 그라데이션 처리하고 다이얼 바탕 역시 매트하게 마감해 전체적으로 좀 더 차분하고 남성적인 느낌을 선사합니다.


- 1858 지오스피어 삼총사: (사진 좌측부터) 스틸(2018년), 브론즈(2019년), 티타늄(2020년)

5등급 티타늄 합금 케이스의 직경은 42mm, 두께는 12.8mm로 이전 스틸, 브론즈 버전과 사이즈는 같습니다. 측면 플루티드 가공한 양방향 회전 베젤 역시 5등급 티타늄 바탕에 인서트는 블루 세라믹을 사용했습니다. 블루 세라믹 인서트는 그 자체로도 해당 모델에 포인트가 되고, 자외선에 의한 변색이나 외부 긁힘(스크래치)에도 강해 오랫동안 원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또한 상단면에 레이저 인그레이빙으로 방위각을 새겨 나침반 대용처럼 활용할 수 있습니다. 

블루 그라데이션 다이얼 위 아라비아 숫자/바통 인덱스와 핸즈에는 각각 화이트 수퍼루미노바를 코팅해 언제 어디서나 가독성을 보장합니다. 뿐만 아니라 북반구와 남반구에서 바라본 지구의 모습을 형상화한 반구형의 회전 디스크에도 대륙에 해당하는 부위만 화이트 수퍼루미노바를 두툼하게 코팅해 이 시계는 불이 완전히 꺼진 상태에서 시계를 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두 반구형 회전 디스크의 테두리에는 24개 도시의 타임존과 낮/밤 시간대를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고정형 스케일을 갖추고 있어 월드타임 디스플레이의 역할을 합니다. 일반적으로 널리 통용되는 루이 코티에(Louis Cottier) 스타일의 월드타임 디스플레이처럼 해당 도시의 시간대를 한눈에 정확하게 확인하기는 어렵겠지만, 타 브랜드에서는 보기 힘든 유니크한 월드타임 디스플레이라는 점에서 충분한 매력을 갖고 있습니다. 몽블랑이 유독 1858 지오스피어 라인업에 힘을 쏟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한편 경도를 나타내는 자오선은 수퍼루미노바 코팅한 블루 라인으로 강조했습니다. 참고로 두 반구 속에 찍힌 블루 컬러 도트는 세계 7대륙의 최고봉(Seven Summits)을 의미합니다.


무브먼트는 자동 칼리버 MB 29.25를 이어 탑재했습니다(진동수 4헤르츠, 파워리저브 약 42시간). ETA 2892를 대체하는 셀리타의 자동 베이스(SW300-1)를 기반으로 독자적으로 개발한 월드타임 컴플리케이션 모듈을 추가해 수정한 것입니다. 참고로 기능 조작은 크라운을 뺀 1단에서 앞뒤로 여느 GMT 시계들처럼 시침만 개별 조정이 가능하며, 이에 따라 날짜창도 연동해 변경됩니다. 2단에서는 시-분침 모두 조정할 수 있으며, 이때 북/남반구 디스크도 함께 연동해 회전합니다. 그리고 케이스 10시 방향에 위치한 별도의 코렉터를 눌러 다이얼 9시 방향의 세컨 타임존을 개별 조정할 수 있습니다. 케이스백은 솔리드백 형태로 무브먼트를 노출하진 않습니다. 대신 몽블랑 산의 형상과 함께 하단에는 몽블랑 스타 로고를 둘러싼 나침반과 얼음을 깨는 등산장비(아이스 피크) 모양을 새겨 1858 컬렉션을 관통하는 산악 탐험의 정신을 재차 강조하고 있습니다. 

몽블랑 1858 지오스피어 블루는 블루 스푸마토 송아지가죽 스트랩 버전(Ref. 125565) 외 티타늄과 스틸을 혼용한 바이-메탈 브레이슬릿 버전(Ref. 125567)도 함께 선보입니다. 1858 컬렉션의 모든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몽블랑 매뉴팩처 자체적으로 500시간에 걸친 엄격한 몽블랑 랩 테스트 500(Montblanc Laboratory Test 500)을 통과했음을 인증하는 서류가 구성품에 함께 포함돼 제공됩니다. 

몽블랑 1858 지오스피어 블루는 현재 국내 출시에 들어가 매장에서 판매 중입니다. 가죽 스트랩 모델 기준 출시 가격은 7백 54만 원. 몽블랑이 자신 있게 선보이는 1858 컬렉션의 따끈따끈한 신제품을 가까운 백화점 내 몽블랑 부티크에서 만나보세요.

작성자 정보

타임포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