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디스이즈게임

출시 첫날 PC방 3위 달성! '피파온라인4' 전작 인기 이어갈까?

3위 고수하던 오버워치는 4위로 한 계단 하락

4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넥슨이 서비스하는 <피파온라인4>가 출시 첫날인 지난 17일, 하루 만에 PC방 점유율 3위를 기록했다. FPS와 ​RPG가 대세를 차지하는​ 10위권 내에서는 독보적인 수치며, 스포츠 게임 중에서는 1위에 해당한다.

 

PC방 게임 전문 리서치 서비스 '게임트릭스'에 따르면, <피파온라인4>는 목요일인 지난 17일 PC방 내 게임 점유율 7.03%를 기록하며 점유율 부분 3위를 달성했다. <피파온라인4>의 순위권 진입으로 기존 3위를 지키던 <오버워치>는 4위로 한 계단 하락했다. 또한, 16일 37.39%로 1위를 기록하던 <배틀그라운드>의 점유율은 32.80%로 다소 감소한 수치를 기록했다.​

5월 17일 PC방 게임 이용 순위(출처: 게임트릭스)

17일 하루 동안 PC방 내 <피파온라인4> 플레이 시간은 33만 2,225시간이며, 평균 체류 시간은 약 42분으로 집계됐다. 또한 <피파온라인4>를 이용한 PC방 수는 13,413개였다. 스포츠 장르의 특성상 플레이 시간이 길지는 않았지만, 다양한 지역의 유저들이 게임을 실행해본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피파온라인4>의 오픈 당일 PC방 성적은 기대 이상이다. 전작 <피파온라인3>의 꾸준한 인기를 바탕으로 어느 정도 성과를 거둘 것이라는 기대는 있었지만, 오픈 일정이 평일 오전 시간대로 잡혀 주말에 본격적인 수치가 나타날 거라는 예측이 많았기 때문이다.

 

한편, <피파온라인4>는 오픈 기념 PC방 출석과 접속 시간 유지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PC방 출석은 오픈 이후부터 30일까지 약 2주 동안 3일 이상 게임에 접속한 유저에게, 게임 머니와 선수카드팩을 지급하는 이벤트다. 접속 시간 이벤트는 1일 최대 120분, 주간 최대 10시간까지 누적 접속 시간에 따라 게임 머니와 선수 카드팩을 지급한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