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디스이즈게임

스마일게이트 '큐라레: 마법도서관', 6월 28일 서비스 종료

"지속적인 서비스 제공이 어려워 큐라레의 모험이 마무리에 접어들게 됐다"

23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스마일게이트의 카드 RPG <큐라레: 마법도서관>(이하 <큐라레>)이 6월 28일 서비스를 종료한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큐라레>팀은 22일 <큐라레> 공식 카페를 통해 게임 서비스 종료 소식을 알렸다. 게임은 6월 28일까지 서비스될 예정이다.


<큐라레>는 2014년 3월 출시된 카드 수집형 모바일 RPG다. 당시 흔한 장르였던 카드 수집형 RPG 중에서도 잘 짜여진 전투 콘텐츠와 수려한 일러스트, 개성 있는 콜라보 스토리로 유저들에게 강하게 각인돼 있던 타이틀이다.


하지만 <큐라레>는 이질적이고 복잡한 구성의 UI와 올드한 캐릭터 모델링으로 기존 유저의 불만을 샀을 뿐 아니라, 신규 유저의 꾸준한 유입도 만들어내지 못했다. <큐라레>팀은 이를 개선하기 위해 지난해 UI 개편과 진입 장벽 개선 등을 포함한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했으나 유저들의 마음을 돌리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결국 <큐라레>는 3월 22일 서비스 종료를 발표하게 됐다.

[관련기사] "캐릭터부터 UI까지, 신작으로 느껴질 정도로 싹 바꿨다" 큐라레 3주년 업데이트


<큐라레>팀은 공지를 통해 "지속적인 서비스제공이 어려운 상황에 이르러, 큐라레의 모험이 마무리에 접어들게 되는 것을 말씀드리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사서님들께서 아낌없는 애정과 관심을 보내주신 덕분에 4년이라는 긴 여정을 걸어올 수 있었습니다."라며 서비스 종료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한편 <큐라레>는 서비스 종료 전, 마지막 정규 시즌이자 에픽 업데이트인 '큐라레 마법도서관' 시즌을 진행한다. 시즌 이후에는 비정규 시즌을 서비스 종료 전까지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비정규 시즌은 메인 시나리오 추가, 신규 프리미엄 마도서, 신규 환서 등을 포함하고 있다.​


아래는 공식 카페에 올라온 공지 전문이다.​



사서 여러분, 안녕하세요.

큐라레:마법도서관 입니다.

 

먼저 지금까지 큐라레:마법도서관에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사서 여러분들께 감사의 인사 드립니다.

 

2014년 3월 17일 정식 서비스로 인사 드렸던 큐라레:마법도서관은

더 큰 즐거움과 더 나은 모습을 보여 드리고자 노력해오며 4년의 시간 동안 사서님들과 함께 해 왔습니다.

 

그러나 지속적인 서비스 제공이 어려운 상황에 이르러,

2018년 6월 28일(목), 큐라레의 모험이 마무리에 접어들게 되는 것을 말씀 드리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사서님들께서 아낌없는 애정과 관심을 보내주신 덕분에 4년이라는 긴 여정을 걸어올 수 있었습니다.

그 여정의 끝이 소중하고 좋은 기억으로 남길 바라는 마음에

마지막 정규 시즌이자 에픽 업데이트인 <큐라레 마법도서관> 시즌을 준비하였습니다.

 

<큐라레 마법도서관> 시즌 이후에는 비정규 시즌을 서비스 종료 전까지 업데이트할 예정입니다.

비정규 시즌은 메인 시나리오 추가, 신규 프리미엄 마도서, 신규 환서 등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또한 사서님들이 큐라레를 즐겁게 플레이하실 수 있도록 매주 다양한 이벤트들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별도 공지사항들을 통해 전달 드릴 수 있도록 준비하겠습니다.

 

서비스 종료 및 결제 중단에 대한 안내는 아래 내용을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 큐라레:마법도서관 서비스 종료 안내

- 게임 서비스 종료: 2018년 6월 28일(목) 10시

 

■ 결제 서비스 중단 일정 안내

- 결제 서비스 중단: 2018년 5월 31일(목) 10시

※ 환불과 관련하여 게임 서비스 종료 이후 별도 페이지를 통해

안내 및 접수가 진행될 예정이오니 이용에 참고 부탁 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큐라레: 마법도서관을 사랑해주신 사서 여러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