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앱플레이어 시장. 검은사막 모바일 버전 속속 출시

주요 게임을 활용한 이용자 확보에 나선 것으로 풀이

28일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출시에 PC 앱플레이어 회사도 분주한 분위기다.

 

앱플레이어 ‘녹스’는 같은 날 <검은사막 모바일> 전용 버전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회사는 전용 버전에 대해 안드로이드 5.1 버전을 기반으로 개발됐으며, 게임이 원활하게 구동되도록 최적화 작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녹스 관계자는 전용 버전에 대해 게임의 호환성을 가장 잘 반영하고 패치한 앱플레이어라고 강조했다. 관련 전용 버전은 별도 사이트를 통해 다운로드 가능하다.

녹스 <검은사막 모바일> 전용 버전.

녹스와 더불어 ‘블루스택’​도 마찬가지 전용 버전을 출시했다. ‘블루스택N’​으로 불리는 해당 프로그램은 블루스택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 가능하다.

​ 

‘블루스택N’도 녹스와 마찬가지로 <검은사막 모바일>에 맞춰 내놓는 베타 버전으로, 회사는 ‘블루스택N’​이 게임에 최적화된 앱플레이어라고 밝히고 있다. 또 키매핑 기능을 통해 전투와 더불어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와 같은 전용 버전 출시는 앱플레이어​가 모바일 못지 않게 많은 이용층을 차지하는 만큼, 주요 게임을 활용한 이용자 확보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펄어비스는 과거 인터뷰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 앱플레이어 구동에 대해 별도 차단 의사가 없음을 밝혔다. 플레이가 불가능할 경우 추가 작업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검은사막 모바일>은 지난 2월 9일 프리미엄 테스트에 거쳐 오늘 출시됐다. 프리미엄 테스트에서는 전반적으로 성공적인 반응을 이끌어내는데 성공했다.

 

그래픽을 비롯해 사운드, 전투, 튜토리얼 등 90% 이상 ​만족도를 나타냈으며, 영지와 생활 콘텐츠는 80% 이상이 만족도를 보였다. 론칭 때 플레이할 의사를 밝힌 테스터는 98.8%에 달했다. 게임은 출시 전 사전예약자 500만 명, 출시 당일 5시간 만에 100만 다운로드 돌파를 달성했다. 

블루스택에서 내놓은 <검은사막 모바일> 전용 버전 '블루스택N'.

해시태그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유튜브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