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연애의 과학

‘시간이 약’이라는 말, 믿어서는 안 되는 이유

2,66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너와 함께 나도 사라져


이별이란 단지 한 사람과의 
헤어짐만을 의미하진 않습니다. 

그 사람과 함께 쌓아나갔던 시간과 
그 시간 속의 나와도 작별하는
총체적인 상실의 경험이죠. 

토이의 <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면>이 
이렇게 노래한 것처럼  말입니다.

   


총 맞은 것처럼


그래서일까요, 
이별하는 사람들은 금단 증상을  겪는 
수준의 고통 을 느낀다고 합니다. 

사랑을 시작하면 
우리 뇌에서는 도파민이라는
흥분을 전달하는  호르몬이  나오는데요.
 
야속하게도 이별을 경험할 때는 
도파민이 뚝 끊기고 만다는 것이죠. 
(Lucy Brown, 2010) 

마치 마약 효과가 떨어져  금단 증상을 겪는 
사람의 고통과 맞먹는다는 겁니다.

 

그런데 우리는 극심한 아픔과  상실감 앞에서 
이렇게 쉽게 이야기하곤 합니다.
‘이별엔 시간이 약이야’  
시간 지나면 다 괜찮아질 거야’ 라고요. 

그런데 가만 생각하면 참 이상하죠. 
감기에만 걸려도 병원 가서  주사 맞고 
약 먹으면서 고쳐보려고 노력하는데 

정작 이별처럼 심각한 고통을 겪으면서는  
고작 시간이 모든 걸 해결해 주기를  
기다리고만 있어야 한다는 게 말입니다.   
 


너를 지우는 일


뉴욕 대학교의 가이 윈치 박사 역시
이런 믿음에 단호히 고개를 젓습니다. 

이별도 다른 병과 마찬가지로 
적극적으로 싸우고 투쟁해야만 
비로소 극복할 수 있다는 거죠.
  

마냥 시간이 가기만을 기다리면서 
아무런 노력도 하지 않으면 
지지부진한 고통만 계속될 뿐 입니다. 

조금이라도 빠르고 덜 아프게 
이별을 극복하려면 
애인과의 추억을 의도적으로  
떨쳐내야만 한다 는 거예요. 

가이 윈치 박사가 제안하는 
가장 빠른 이별 극복법 은 바로 
흔적 감추기입니다.  

애인과 주고 받았던 편지와 선물,  사진 등 
그 사람을 추억할 수 있는 모든 흔적을  
보이지 않도록 숨겨두라는 거예요.  

그 사람과 자주 듣던 음악이나 
추억이 깃든 동네나 식당처럼 
옛 기억을 떠올리게 만드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상관없어요. 

이별의 상처가 완전히 아물 때까지는 
최대한 멀어지는 겁니다. 

<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면> 의 주인공이
애인의 선물을 정리하며 과거를 끊어내는 
이 장면처럼 말이에요.

“이젠 너를 볼 수 없기를
다신 너로 인해 흔들리는 나 되지 않기를
내게 선물했던 옷들 정리하면서
다신 서럽게 울다 지쳐
잠든 밤 오지 않기를”

 


완전한 이별


윈치 박사는 이렇게 물리적, 신체적으로 
애인의 흔적을 보지 않는 것이 
정신적으로도 과거의 기억에서 
완전히 벗어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합니다. 

하기야 매일 그 사람의 SNS를  들락날락하는데 
어떻게 그 사람을 잊을 수 있겠어요.

차라리 계정을 차단하거나 
아예 애플리케이션을 삭제해서 
보이지 않게 숨겨두는 편이 나은 거죠.

 

<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면> 의 다음 가사 역시 
흔적 감추기를  통해 완전한 이별로 
나아가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난 여기까진 듯해.
영원할 순 없잖아.
지쳐만 가는 날 더 보긴 안 쓰러.
이젠 나도 놔줄게.
널 보내줄게, 안녕.”

이별은 극복할 수 있고,
 
극복해야 하는 마음의 병입니다. 

시간만 믿으며 ‘언젠가 괜찮아지겠지’하는 
헛된 기대는 자신을 지치게 할 뿐이에요. 

함께여서 고마웠던 순간도 영원할 순 없습니다.
여기까지라고, 이젠 놓아주어야 할 때라고
 단호하게 약속해 보는 거예요. 

그렇게 완전히 이별하고 나면 
그때는 노래의 마지막 가사처럼 
마음의 먼지도 털어낼 수 있게 될 겁니다.

 
“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면
어색하지만 않길 편한 모습으로
아무렇지 않게
그냥 인사하면서
그렇게 스쳐 가길 바래”

P.S. 
다음 번 연애는 더 잘하고 싶다면 
<오래가는 연애의 조건>을 읽어보세요.

무려 137편의 논문을 분석해
연애에 가장 중요한 것으로 알려진
10가지 요소를 알기 쉽게 설명해준답니다.

무엇보다 완전 무료라는 사실!
꼭 한번 읽어보세요.
참고문헌
* Winch, Guy. Emotional first aid: Practical strategies for treating failure, rejection, guilt, and other everyday psychological injuries. Exisle Publishing, 2013.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