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연애의 과학

연애 중인데 전 애인이 자꾸 생각난다면

'사람을 사람으로 잊는다'는 말은 정말일까?

304,1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전 애인 잊기?


헤어지자마자 새로운 연애를
시작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전 애인을 빨리 잊으려고요.
주말마다 소개팅도 하고
열심히 썸도 타다가
운 좋게 결실(?)에 다다르면
바로 연애를 시작합니다.
그런데 사실 그래요.

예전의 그 사람과 갔던 곳,
함께 먹었던 음식,
내게 했던 달콤한 말들이
아직은 좀 생생하거든요.
‘사람을 사람으로 잊는다'는 말,
얼마나 동의하세요?




얼마나 생각나?


캐나다 토론토대학의 심리학자들은
전 애인을 향한 감정이
현재의 연애에 얼마나 영향을 주는지
궁금했습니다.

그래서 668명의 사람에게
6개월간  총 3번에 걸쳐
설문조사를 진행했어요.

현재 연애에 얼마나 만족하는지,
전 애인을 얼마나 잊었는지 물어봤죠.
과연 과거의 기억은
지금의 사랑에
얼마나 영향을 주고 있었을까요?




그 사람과 다시..?

  
연구 결과, 전 애인을
많이 그리워한 사람들은
현재 연애에 만족하지 못했어요.

“그때 그 사람은 이렇게 해줬는데…"
“그때 진짜 사랑받는 느낌이었는데…"

이런 생각에 사로잡히다 보니
불만족은 점점 더 커진 것이죠.
 

이게 다가 아닙니다.

더 큰 문제는
이러한 생각들이
지금의 애인을 대체할 사람을 
계속 꿈꾸게 한다는 점이었어요.

옛 애인을 포함해서요.
특히 바로 전 애인을 못 잊었을 때
더 치명적이었습니다.

만약 다시 돌아갈 수 있다면,
재회의 가능성이 가장 높으니까요. 

내 마음을 훨씬 더 쉽게
흔들어놓았던 것이죠.
사람들은 관계에서 위기를 느낄 때
아련하고 좋았던 과거를 떠올립니다.
행복한 기억 안에서
심리적 안정을 찾으려고요.

하지만 슬프게도
그 결말은  행복하기가 어려워요.

그리움이 불만족을 낳고
불만족은 더 큰 그리움을 낳고
결국은 지금의 관계마저
흔들리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그 생각, 이제 그만


누군가를 잊기 위해
허둥지둥 관계를 시작했다면,
아무나 일단 만나자는 마음이었다면, 

저는 그런 분들이 걱정스러워요.
곧 과거에의 그리움에
쉽게 무너질 테니까요.

그러니 여러분,
아직 전 애인을 잊지 못했다면
새로운 사람을 만날 때
조금만 신중해지기로 해요.

만약 이미 연애 중인 분이라면
전 애인 생각은 의식적으로라도
떨쳐내려는 노력이 필요하겠지요.


지금 연인과의 관계 또한
소중히 지켜나가고 싶다면요. :) 

그럼에도 계속 마음이 흔들리고
관계가 불안정해 힘들다면
<오래가는 연애의 조건>을 읽어보세요.

연애의 과학 앱에 있는
<오래가는 연애의 조건>
무려 137편의 논문 을 토대로 만들어졌어요. 

모든 논문의 결과를 분석해
연애에 가장 중요한 것으로 알려진
10가지 요소를 알기 쉽게 설명해준답니다.

무엇보다 완전 무료라는 사실!!!!

꼭 한번 읽어보세요.
다 읽고 나면 연애를 바라보는 관점이
완전히 달라져 있을 거예요.
참고문헌
* Spielmann, Stephanie S., et al. "Ex appeal: Current relationship quality and emotional attachment to ex-partners." Social Psychological and Personality Science 4.2 (2013): 175-180.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