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연애의 과학

결혼했을 때 행복한 성격이 따로 있다

결혼에 관한 모든 것!

123,41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여러 조사를 보면

결혼한 사람은 비혼자보다

삶의 만족도가 평균적으로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납니다.

(Haring-Hidore et al., 1985;

Grover et al., 2019)


보통 중년에 접어들면서

삶의 만족도가 뚝 떨어지는데,

이때 결혼이 만족도 하락을

어느 정도 보완해주는 효과가 있거든요.

그런데 똑같이 결혼을 해도

더 행복한 성격이 있고

덜 행복한 성격이 있어요.


이때 중요한 성격 요인이 바로

외향성extraversion입니다.


배우자를 포함한 타인과의 교류를

적극적으로 추구하는 성향이죠.


독일에서 2천 명을 대상으로

8년간 추적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요,


외향적인 남성들의 경우

결혼한 지 4~5년이 지난 뒤에도

결혼 생활에 만족하고 있었어요.


내향적인 남성들은 결혼 직후

잠시 만족도가 올라가지만

이내 뚝 떨어지고 말았습니다.


심지어 결혼하지 않은 사람보다도

삶의 만족도가 낮게 나타났어요.


그런데 이상하게도 여성은 반대예요.

내향적인 성격을 가진 여성이

결혼 생활에 더 만족한다고 답했거든요.

이렇게 상반되는 결과가

나타난 이유는 분명하지 않은데요.


연구진은 아마도 남녀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다르기 때문일 거라고

추측하고 있어요.


물론 연구는 경향을 보여줄 뿐!

개개인에게 기계적으로 적용해선

안 된다는 거 알고 계시죠? ☺️

결혼하면 살찐다는 얘기

들어본 적 있으시죠?


적어도 남자에게는

근거가 있는 얘기인 걸로 보입니다.


영국에서 8,729명을

추적 조사한 결과, 결혼한 남자들은

비혼남보다 1.4kg 정도 체중이

더 나가는 것으로 나타났어요.


특히 아기가 태어난 직후

몇 년간 체중이 불어났고,

이혼 시기 전후에는 줄어들었죠.


아빠가 된 남성은 3~6개월간

육아 모드에 들어가는데

그 시기에는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 분비가 줄어들어요.


이것이 체중 증가에

영향을 주는지도 모릅니다.


테스토스테론은 근육을 유지하고

지방을 태우는 작용을 하거든요.


남편이 자꾸 뚱뚱해진다고

너무 뭐라고 하지 마세요!


그는 지금 좋은 아빠가 될 준비를

하고 있는 것일 수도 있답니다. 😇

최근 진행된 한 연구에 따르면

큰 페니스가 꼭 좋은 것만은 아닙니다.

(Kwenamail Z et al., 2014)


페니스가 1인치(2.5cm) 길어질 때마다

아내의 불륜 가능성이 거의 1.5배씩(!)

높아진다는 결과가 나왔거든요.


대체 무슨 이유일까요?


연구진은 남편의 페니스가 큰 경우

아내들이 아픔과 불편함 탓에

성적 만족을 잘 느끼지 못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페니스 크기가 중요한 건 맞는데

남자들이 흔히 생각하는 것과

반대 방향으로 중요한 거죠.


반면 아내가 남편에게

성적으로 만족할수록

불륜 확률은 확연히 낮았답니다.


역시 남자는 크기보다는 정성

(이라고 쓰고 테크닉이라고 읽음)

아니겠습니까, 여러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