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테일러콘텐츠

무더위를 날려 버릴 역대급 총알 샤워

'존 윅 3: 파라벨룸' 리뷰

1,94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영화관에 가는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일까. 일상에 쌓인 스트레스를 화끈하게 풀고 싶기 때문이 아닐까. 액션 영화는 더욱 그렇다. 그런 면에서 [존 윅 3: 파라벨룸(이하 '존 윅 3)]은 현명한 답이 될지 모른다. 무더위와 스트레스를 확 날릴 총알 샤워가 시작되기 때문이다.

출처(주)제이앤씨미디어그룹, TCO(주)더콘텐츠온

[존 윅 3]는 2편의 엔딩에서 시작된다. 전설의 킬러 존 윅은 성역 ‘콘티넨탈 호텔’에서 룰을 어기면서까지 본인의 목표를 이루었다. 이로 인해 킬러 세계에서 파문당하고, 1400만 달러의 현상금이 붙은 도망자 신세가 된다. 오프닝부터 존 윅의 총솜씨보다 달리기를 먼저 보게 된다. 이대로 도망만 다니면 존 윅이 아니다. 옛 시절 그가 도와줬던 동료들을 찾으면서 반격을 준비한다. 


존 윅이라고 부르지만 키아누 리브스라고 쓴다. [존 윅 3]는 [스피드], [매트릭스]에 이은 키아누 리브스 인생 영화 탄생이다. 사랑하는 사람이 남긴 소중한 개가 죽자 다시 총을 든 슬픈 사나이 존 윅을 키아누 리브스 외에 누가 소화할 수 있을까? 시리즈가 계속될수록 슬픈 그림자보다 피비린내가 더 많이 나는 사나이지만, 시리즈를 이어가는 정서만큼은 그가 있기에 크게 걱정할 필요가 없다. 낭비 없는 액션 스타일로 각 잡힌 최강 킬러를 보여주는 모습은 물론, 전투 후 쓰러진 적에게 던지는 말투와 대사도 일품이다. [존 윅]과 키아누 리브스의 싱크로율이 너무 훌륭하기에 키아누 리브스의 다른 작품을 봐도 [존 윅]의 잔상을 지워내기가 어려울 정도다.

출처(주)제이앤씨미디어그룹, TCO(주)더콘텐츠온

[존 윅] 시리즈는 한 편의 게임을 보는 듯한 세계관 구성이 일품이다. 잔인하고 냉정한 킬러들의 세계지만 절대복종의 룰이 있고, 그들만의 화폐 '코인'이 있다. 여기서 벌어지는 계획과 아이템들도 흥미를 자극한다. 겉으로 보면 택시 운전사, 요리사, 노숙자지만 실은 킬러 세계의 중요한 인물이었다는 점이 의외의 재미를 준다. 한 꺼풀 벗길수록 더 강한 자가 있으며, 존 윅은 의도하지 않았지만 이들과 싸워서 자신의 위기를 이겨낸다는 설정도 통쾌하다. 단순 복수 영화인 줄 알았지만, 탄탄한 세계관을 구축해 파고 파도 새로운 것이 나오는 이야기의 샘물이 되었다.


탄탄한 세계관 설정도 좋지만 [존 윅 3]의 최고 매력 포인트는 역시 총격전이다. 쓰러진 적 카운팅을 세는 것 자체가 의미 없을 존 윅의 무쌍 액션은 이번 작품도 유효하다. 총격전이 보통 액션과는 차원이 다르다. 높은 명중률을 자랑해도 존 윅은 가까이 가서 헤드샷을 노린다. 총을 들고 근접 타격전을 선호한다. 존 윅은 천하무적이지만 터무니없이 강하지 않다. 그 역시 총알을 신경 써야 하고 재장전을 해야 한다. 상황이 여의치 않으면 타격 기술로 적도 제압해야 한다. 무적이지만 리얼리티가 있는 무적. 존 윅이 다 처리할 것이라는 믿음 속에 긴장감이 넘치는 이유는 여기에 있다.

출처(주)제이앤씨미디어그룹, TCO(주)더콘텐츠온

레전드 액션 배우들의 귀환도 빠질 수 없는 관전 포인트다. [매트릭스]를 통해 함께 했던 로렌스 피시번은 2편에 이어 3편에도 등장한다. 다만 2편만큼 많은 비중은 아니다. 주인공은 따로 있다. 존 윅보다 더 강하다는 소문이 자자했던 할리 베리다. 존 윅이 목숨까지 걸고 만나러 가는 데는 이유가 있었다. 두 사람이 함께하는 총격전은 예술 액션급이다. 경이적인 총솜씨에 [존 윅] 시리즈의 트레이드 마크인 개를 이용해 적을 쓸어버리는 장면은 코믹함과 볼거리를 동시에 제공한다. 존 윅을 위협하는 제로 역에 마크 다카스코스는 90년대 컬트 액션 [크라잉 프리맨]으로 잘 알려진 액션 스타로 존 윅을 상대로 유일하게 맞짱(?) 뜰 수 있는 실력을 선보인다. 빌런으로서 날카로운 카리스마도 있지만 존 윅을 향한 팬심에서 빚어지는 깨알 개그의 타율도 좋다.


[존 윅 3]은 1, 2편에서 구축한 세계관 속에 스케일 더 큰 액션을 선보이며, 전작을 뛰어넘는 후속편으로 돌아왔다. 북미에서는 1억 달러를 돌파하며 전편을 뛰어넘는 흥행성적을 기록 중이다. 이 같은 흥행에 힘입어 2021년 5월 21일 개봉 예정으로 벌써부터 4편 준비에 돌입했다.



테일러콘텐츠 에디터. 황홍선

제보 및 문의 contact@tailorcontents.com

저작권자 ©테일러콘텐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