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트렌드를알려주는여자

가을 여자 패션의 완성, 19FW 신상 가방 룩북 모음.zip

19FW 시즌 패피를 위한 신상 가방 브랜드 룩북 모아봄☆

3,86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트알녀예요!


다들 가을 준비 잘 하고 계시죠?


예쁜 가을옷을 준비했다면

이제 어울리는 가방을 준비할 때죠 :)


그래서 오늘은 가방 브랜드의

19FW 룩북을 준비했답니다!

함께 보실까요?


넵네엡

라빠레뜨 lapalette

독특한 발상과 시도를 통해 선보이는

위트있고 유니크한 디자인의 가방 패션 브랜드,

라빠레뜨 !

현재페이지1/총페이지4

이번 가을 시즌을 맞아 라빠레뜨에서 선보인

'깐느로제'의 신상 컬러들이에요~*


라빠레뜨 가방의 컬러감과 오브제들의 컬러감이

아티스틱한 느낌도 줘서

마치 패션 매거진을 보는 듯한 느낌이더라구요!

깐느로제 외에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백팩과 쇼퍼백, 그리고 숄더백에

19FW 무드의 컬러감을 더한 라빠레뜨 !!


올 가을 패션에 포인트 주기에

정말 정말 좋아보여요!

하트 세레나데

조셉앤스테이시 joseph and stacey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시대와 유행, 연령에 따라 변치 않는 디자인과 

장인 정신을 추구하는 가방 브랜드

조셉앤스테이시는 요즘 SNS에서 가장 핫한 브랜드죠!


가장 유명한 일명 '니트백'을 포함해 

귀여운 복조리백도 특유의 감성으로 풀어냈더라구요 :)

가을을 넘어 겨울 패션까지 제안하는

조셉앤스테이시의 룩북!


두꺼운 아우터와 따뜻한 니트의 촉감이

잘 어울리는 것은 물론 ~


시크한 쉐입의 크로스백 역시 가을 자켓 코디에

정말 매치될 것만 같죠?

조이그라이슨 JOY GRAYSON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뉴욕의 다양한 모습과 감정에서 영감을 얻은
모던한 감성의 뉴욕 컨템포러리 디자이너 브랜드

조이 그라이슨 !


정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방 브랜드죠 *_*

가을하면 떠오르는 탄브라운, 와인 컬러와

뉴트럴 컬러의 조화가 아름다운 룩북을 공개했어요


트렌치코트와 블라우스에 특히 잘 어울리는

심플하고 세련된 쉐입의 디자인으로

올 가을 가방 트렌드를 제안하네요 :)


오피스룩이나 데이트룩에 좋을 것 같아요!

쿠론 COURONNE

일상에 지친 소비자들에게

눈의 즐거움을 주고, 

새로운 변화에 뒤쳐지지 않는자신감을 주는 

모던 잡화 브랜드 쿠론에서도 우아한 룩북을 공개했어요

특히 이번 19FW 캠페인은

"I AM COURONNE"을 주제로

이 시대 다양한 여성들의 컨템포러리한 취향을 투영해

구현한 4가지의 쿠론백을 제시했다고 해요 


그녀들의 자신감있는 스타일과 일상 속의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해 보다 우아하고

자신감있는 가을 패션을 완성할 수 있겠어요 !

허쉘 herschel

현재페이지1/총페이지4

스타일리쉬함은 물론 편안함까지

생각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허쉘


허쉘에서는 투 핸즈 프리가 가능한

백팩을 공개했는데요 ~!

그래피티가 연상되는 유니크한 그래픽 디자인으로

가을 룩에 포인트가 될 백팩*_*


단조로운 가을 패션에 톡톡 튀는 

포인트를 주기에 정말 좋을 것 같아요 :)


3.1 필립림 3.1 Phillip lim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미국의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디자이너 브랜드

3.1 필립림!


이번 19FW 시즌 다양한 디자인의

가방 패션을 제안하는데요 :)

특히 이번 시즌 선보이는 3.1 필립림의 알릭스백은 

오피스 페이퍼 클립에서 받은 영감을

모던하고 실험적인 해석을 통해

일상적이고 평범한 것들에서의 

아름다움을 조명했다고 해요!


손나은 가방으로도 유명하더라구용 *_*

올 가을 오피스룩에 정말 잘 어울리겠죠?

아하

한 눈에 본 19FW 가을 가방 룩북 어떠셨나요?


이번 가을에도 예쁜 가방들고

가을 패션 완성해보자구요 ♬

남성 패션 꿀팁을 얻고 싶다면?

작성자 정보

트렌드를알려주는여자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