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뷰 BIEW

요즘 숙면을 못한다면? 꿀잠자게 해주는 아이템

2,16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워크 앤 라이프 밸런스
줄여서 워라밸
워라밸이 많이 거론되는 만큼
수면의 중요성과 질에 대한
관심도 그만큼 높아지고 있는데요!

오죽하면
#슬리포노믹스 라는
신조어까지 생겼겠어요!

더 깊고 건강한 잠을 자고자
노력하는 우리를 위해
에디터가 수면팩부터 건강기능식품,
수면 카페까지 모조리 털어봤어요!

샤워 후 마사지 하듯
바디로션을 발라주면
몸이 나른해지면서 더 잠이 솔솔~
온다는 사실! 아시나요?

러쉬의 슬리피는
향이 좋기로 유명한 라인인데,
그 중에서도 보디로션이
특히! 좋아요.

라벤더와
카모마일이 어우러지는 향.
90% 라벤더 향이예요.
달달한 계열로
포근함이 느껴져요!

라벤더와 카모마일이
신경 안정에 좋다는 건,
흔히 알려진 사실이죠?

샤워 후
러쉬 슬리피를 바르고
이불에 누우면
은근하게 올라오는 라벤더 향에
어느새 스르르 꿀잠에 빠진 나!

일반적인 로션보다
보들 쫀쫀한 텍스처로
발림이 좋아 쉽게 바를 수 있어요.

보디스프레이 트와일라잇을
침구에 뿌리고
몸엔 슬리피를 바르고 누우면
더 향을 풍부하게 누릴 수 있어요*.*
요건 에디터의 꿀잠 팁!

꿀잠과 꿀피부
모두를 포기할 수 없다면
슬리핑 마스크가 딱이죠!

라네즈의 신상,
시카 슬리핑 마스크는
밤 사이 피부 본연의 힘을 길러주는
장벽 슬리핑 마스크예요.

지쳐버린 피부가
자는 동안 나아질 꺼라는
안도감에 깊은 잠이 솔솔,
아침을 기다리게 만들어요.

자기 전
스킨케어 마지막 단계에서
크림 바르듯 발라
흡수시키고 그대로 수면!

끈적임 없는 저자극 텍스처라
바르고 나서 먼지 붙고,
머리카락 붙고 하는 걱정 1도 없었음.

마데카소사이드 대비
더 높은 자생효능을 보여준다는
포레스트 이스트 성분이 들어가서인지
민감해진 피부에도 자극 없이
먹어들며 진정되더라구요.

팩 하면 시간 지키랴
떼어내랴 씻어내랴,
여간 귀찮은 게 아닌데
시카 슬리핑 마스크는
그냥 스킨케어 하듯 해주면 되니까
넘나 좋은 것!

피부가 더 민감하고 건조해진 날에는
2-3회 레이어링 해 주면
진정 효과가 업! 된다니까 체크, 체크!

수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미강주정추출물이 함유된
바이탈뷰티의 이지슬립!

잠이 잘 오지 않거나 금방 깨고,
깊게 잠들지 못하는 것 같다면
먹어볼 만한 건강기능식품이에요.

바이탈뷰티는
메타그린이나 콜라겐 등
이미 뷰티푸드로 유명한 브랜드라
믿고 먹어볼 만한 듯!ㅎ.ㅎ

잠자기 한 시간 전,
하루에 한 번, 3정을 먹으면 돼요.
여러 번 챙겨 먹지 않아도 되니
편-안!

에디터는 큰 알약은
잘 삼키지 못하는 병ㅋㅋ이 있어
평소 영양제 먹을 때도
물을 한 사발 씩 먹곤 하는데
이지슬립은 알약 크기가 작아서
먹기에 불편함이 없었어요.

평소 잠은 빠르게 들어도
중간에 잘 깨는 편이라 숙면했다는
생각은 잘 갖지 못했었는데
먹고 난 뒤엔 깨는 일이 좀 덜하고
아침이 개운한 느낌?

요건 조금 더 먹어보기로!

지친 눈의 피로 회복과 함께
따뜻함에 잠이 스르륵 오게 해주는
스팀 아이 마스크.

어퓨의 스팀 아이 마스크는
5장에 5천원도 안되는 가격으로
가성비갑에 완전 꿀템이라는 거!

개인적으로는
드럭스토어에서 판매하는
스팀 아이 마스크보다
더 만족스러운 제품이에요.

개봉 후
귀걸이 부분을 뜯어서
걸어주면 끝!

잘 떨어지지도 않고
귀 부분이 아프지 않아서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어요.

개별 포장이라 완전 위생적!

개봉 즉시 따뜻해지기 시작하니까
뜯자마자 바로 귀에 걸고,
누워주세요ㅋㅋㅋ

눈이 따끈따끈 해지면서
몸이 노곤해지는 기분이 들어요.
지속 시간은 20분 정도.

착용한 채로 잠들어도
큰 무리는 없지만
피부가 예민하다면 꼭 빼고 잘 것!

에디터는 피곤한 날,
눈이 뻑뻑할 때, 여행시에
꼭 사용하는데 쓰고 나면
다음날 피로감이 확실히 달라요!

꿀잠을 위해
잠자리 근처에
책 한두 권 챙겨 두는 것.
저만하는 건 아니겠죠?

어려운 책 한 권,
읽기 편한 에세이 한 권.

그날 기분에 따라
한 권씩 집어서 읽다 보면
어느새 스르륵ㅋㅋㅋ

요즘은
백가희 작가의
‘당신이 빛이라면’과
김민철 작가의
‘우리 회의나 할까?‘를
조금씩 읽고 있어요.

에세이는 글이 짧고
어렵지 않아 가볍게 쓱쓱,
집중하면 후루룩 읽히는 편이에요.

자기계발서에 가까운
회의 안내서는 읽어두면
유익한 내용이지만
그만큼 지루한 감이 있어서
잠이 잘 오더라구요^^..

개인적으로는
에세이를 더 추천!

마지막은
자투리 시간으로
꿀잠 타임을 가질 수 있는
수면 카페!

요즘은 여기저기
꽤 많이 생기는 추세인데요.

에디터는 유튜버
영국남자, 윰댕이 방문했던
강남역에 위치한
쉼스토리를 찾아갔어요!

쉼스토리는
공간이 셋으로 나뉘여져 있었어요.
각 공간에 따라 특징과
이용금액이 조금씩 다르지만
‘수면카페’라는 건 같음!

가장 카페스러운 공간인 라운지와
안마의자에 앉아 쉴 수 있는 시원마루,
폭신한 소파에서 프라이빗하게
쉴 수 있는 쉼마루,
그리고 하이라이트!
침대가 놓인 개인 공간에서
잘 수 있는 꿈마루까지*.*

하이라이트인 꿈마루!
직접 들어가 보지 않을 수 없죠.

수면공간인 꿈마루는
싱글 침대가 놓인 작은 공간으로
각각 분리되어 있고,
가림막도 설치되어 있어요.

생각보다 깔끔~
편안하게 느껴지는 공간.
개인 TV도 달려있고,
헤드셋, 1회용 귀마개까지
있을 건 다 있음!

잠 잘 생각이 1도 없던 에디터도
누웠다가 눈 뜨니까
이미 1시간 훌쩍이었다며ㅋㅋㅋ

불 끄고 숙면~~
공간 자체가 푹 쉴 수 있게끔
되어있어 기대 이상으로 만족했어요.

사장님 피셜!
평일 점심시간엔
쉬고자 하는 회사원들로,
주말엔 커플로 꽉 차 있다고.

한 시간이라도
조용하고 프라이빗 한 공간에서
푹 쉬고 싶은 마음..
다들 알잖아요? 따흐흑

이 세상 모든 회사원 파이팅
(갑분파)

인생의 1/3을 차지하는 잠.
그만큼 중요하다는 거겠죠?.?
오늘의 꿀잠을 위한
요모조모가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나만의 숙면 꿀팁이 있다면
댓글로 공유해주세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