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뷰 BIEW

바닥까지 싹싹 긁어 쓴, 에디터의 힛팬템

11,48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힛팬템이란?
다 써서 바닥을 보게 된 아이템을 이르는 말이에요!

부담 없이 데일리로 쓰게 되는 아이템,
나에게 잘 맞아서 계속 손이 가는 아이템들이
힛팬템이 되는 거죠.

오늘은 에디터들의 화장대 혹은 파우치
한편에 자리한
힛팬템들을 공개해보도록 하겠습니다. *0*!!!

쿨톤인 다쇼와 웜톤인 샐리가 모두 사랑하는 블러셔!
국민 블러셔라고 불리기도 하죠.

그렇게 불리는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답니다!
혹시라도 아직까지 써보지 않았다면
지금이라도 꼭 써보세요! 후회 없으실 거예요. :)

자연스럽고 화사한 발색으로
만인의 데일리 템으로 입지를 굳혔어요.

발색이 너무 진하지 않기 때문에
초보자도 사용하기 어렵지 않죠!


단델리온을 사용하는 <꿀팁>을 더해 드리자면,

치크에 바른 후
브러시에 남은 파우더들을
이마, 콧등, 턱 등에 쓸어주세요.

그럼 피부가 전체적으로 생기 있어 보여요.
치크에만 발랐을 때 보다
얼굴 전체를 살짝 쓸어줬을 때
더 예쁘고 자연스럽게 물드는 효과를 볼 수 있어요!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추천한 아이템이라 구매했던
에스쁘아 파우더에요.

사용하면서
괜히 이사배 추천템이 아니라는 걸 깨달았죠.

가볍고 보송하게 마무리하기 좋은 파우더인데,
브러시로 살살 쓸어서 발라주면
유분기가 금방 사라져요~!

별다른 스킬 없이 대충 쓸어도
들뜸 확률 제로에 가까운 제품이라 신나게 써서
한 통 힛팬 보는 데 두 달도 안 걸린 것 같아요!

하나 꽂히면 바닥을 보는
에디터 샐리의 데일리 섀도 사랑!

웜톤인 샐리의 피부 톤에 맞는
웜톤 계열 섀도들이에요.

베이스 섀도로 사용하기도 하고요,
컬러를 여러 번 발색해서
가벼운 음영 메이크업 용으로 쓰기도 해요.

이니스프리 폭신폭신 캐시미어는
이니스프리의 섀도 케이스가 리뉴얼되기 전부터
샐리 에디터가 애정 하던 베이스 컬러에요.
리뉴얼한 이후에도 꾸준히 쓰고 있죠!


겨울 봉숭아물은 가을~겨울에 특히
빛을 발하는 컬러예요.
눈매를 아주 분위기 있게, 그윽하게 만들어주거든요.


폭신폭신 캐시미어는 노란 기가,
겨울 봉숭아물은 붉은 기가 돌아요!

면 에디터는 쌍커풀이 짙은 편이라
펄감이 강한 아이섀도우보다는 무펄을 즐겨 써요.


색감이 튀지 않는,
피부톤과 잘 어울리는
브라운 계열을 주로 사용하는데
싸이닉 팔레트에는 딱 그런 색감들만 모여있죠!

딱 내 꺼다! 싶어서 득템했던 아이템인데
이렇게 바닥이 드러날 때까지 썼다는. ㅎㅎ

제일 많이 쓰는 컬러 3가지
캐시미어 크림, 시나몬 린넨, 딮 프레소는
싱글 섀도로 나온다면 따로 사고 싶을 정도라고 해요.

물론 저렴한 가격도 면 에디터의 힛팬템 조건 중 하나!

웜, 쿨톤 구분 없이
누가 써도 잘 쓸 수밖에 없는 쉐딩 하나만 꼽으라면
에디터 다쇼는 투쿨포스쿨 쉐딩을 꼽을 거예요.

못해도 4통 이상 비워낸 제품이라 자신 있게 추천할 수 있죠!
컬리가 나누어져 있어서 내 피부 톤에 맞게
컬러를 믹스해서 사용하면 되는데,

다쇼 에디터는 주로 가장 밝은 왼쪽 컬러와
가운데 컬러를 믹스해서 사용하고 있어요.

붉은 기나 노란 기 모두 과하지 않은
적절한 톤의 쉐딩이라 정말 자연스러워요!

바쁠 때는 아이브로, 섀도로도
활용할 수 있는 꿀템이죠!!!

일명 ‘생수어필’!

단델리온 만큼이나 유명한 블러셔에요.
나스 블러셔 추천해달라고 하면
무난하게 1순위로 꼽을 수 있어요.

여리여리한 피치톤이라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느낌이 나고,
데일리로 막 쓰기 좋은 블러셔에요.

데일리 원픽으로도!
다른 컬러를 올리기 전 베이스 블러셔로도!
요모조모 활용하기가 정말 좋은 블러셔. ㅎㅎ

다만 주의점이 있다면
나스 블러셔는 붉은 기가 올라오는 경향이
없지 않아 있으니 미리미리 테스트해보세요!

여기까지★
정말로 리얼한
에디터들의 힛팬템을 보여드렸어요~~!!

여러분들도
여러분만의 힛팬템이 있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