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아이폰만 왜 이렇게 재난문자가 시끄러울까?

※아이폰 재난문자 소리 안 나게 하는 방법! (무음모드 아님!!)

51,82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요즘 코로나19 때문에 하루에도

몇 번씩 전송되는 재난문자.


SNS에서 재난문자 경보음을 두고

외계인들이 쳐들어오는 소리,

비명 지르는 소리 등

다양하게 묘사했습니다.


그런데 이 경보음 소리로

불편함을 겪는 사람들 대부분이

아이폰 유저라고 합니다. 

왜일까요?

스브스뉴스가 알아보았습니다!


안드로이드 유저들은 모른다는

이 외계 침공 수준의 사운드. 

바로 아이폰의 재난문자 소리입니다.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

재난문자 소리마저

왜 이렇게 다른 걸까요? 

우리가 알고 있는 재난문자란

행정안전부에서 보내는

세 가지 종류의 문자입니다.

위급 재난문자는 전쟁 상황을,

긴급재난문자는 주민 대피를,


안전 안내 문자는 폭염, 황사 등의

기상특보와 같은 안전주의를 알립니다.

즉 '안전 안내'문자가

가장 재난 정도가 낮은 문자입니다.

각각의 재난 정도가 다름에도 불구하고,

원래는 이 세 단계 문자 모두

경보음 소리와 데시벨이 같았습니다.

그러자 시끄러움을 느낀 사용자가

문자 수신을 거부하거나

긴급한 문자에도 크게 긴급함을

못 느낄 수도 있다는

문제점이 생겼습니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2016년,

재난 정도에 따라 세 가지로 구분하고

경보음 기준을 다르게 정했습니다.

‘안전 안내 문자’의 경우

설정에서 무음, 진동으로 바꾸거나

데시벨을 조절할 수 있게 한 것입니다.

덕분에 안전 안내 문자의

데시벨을 조절할 수 있게 됐습니다.

물론 안드로이드 사용자만요.

정부가 애플에게 한국 상황에 맞게

변경을 해달라고 요구했지만,

수용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