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태어나서 처음 지하철 탄 대학생이 만든 새로운 지도?

답답해서 지하철을 이용하지 못했다는데...

197,69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한양대학교에 재학중인 이정인 학생은

최근에 태어나서 처음 지하철을 타봤습니다.


휠체어를 이용하는 이정인 학생에겐

지하철은 큰 도전일 수 밖에 없습니다.


불편하지만 이정인 학생이

지하철을 타기로 결심한 이유는

'배프맵(배리어프리 맵의 줄임말)'이라는

지도를 만들고 있기 때문입니다.


배프맵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장애 접근성 지도'입니다.


배프맵 지도 제작 매뉴얼을 원하는 기관·학교는?

☞ 여기서 신청하세요!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