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타일에이드

2020 S/S 서울패션위크, 여성복 키워드 4

스타일에이드

3,22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By. 이소희 


리얼웨이보다 한발 앞서 내년 봄, 여름 트렌드를 선보인 2020 S/S 서울패션위크를 다녀왔다.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지난달 14일부터 19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펼쳐진 서울패션위크에서는 과연 어떤 트렌드를 주목했을까! 

모범생

KEY 1 맥시 원피스

<2020 S/S ‘랭앤루’, ‘쿠만’, ‘문제이’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이번 패션위크 런웨이를 장악한 원피스는 단연 ‘롱 원피스’였다. 


롱 원피스라기보다는 맥시 원피스에 가까운데 여유 있는 핏과 하늘하늘한 소재, 발목 아래까지 넉넉히 덮는 긴 기장이 특징이다. 

<2020 S/S ‘페이우’, ‘두칸’, ‘라이’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랭앤루, 쿠만, 문제이, 페이우, 두칸, 라이 등 다수의 컬렉션에서 선보인 원피스는 무릎 아래까지 넉넉히 덮는 긴 기장으로 차분하고 성숙한 분위기 풍기는 데 집중했다. 


걸을 때마다 바디라인이 드러나는 여리 여리한 실루엣이 매력적이었다.


KEY 2 퍼프 소매

<2020 S/S ‘랭앤루’, ‘듀이듀이’, ‘블라뱅’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어깨와 소매가 한껏 부푼 레트로 무드의 과장된 소매가 런웨이를 휩쓸었다.


아우터, 블라우스, 원피스 등 아이템을 가리지 않고 한껏 부푼 소매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어깨선은 넓어지고 소매는 더욱더 길게 늘어뜨린 것이 눈에 띄었다. 

<2020 S/S ‘랭앤루’, ‘듀이듀이’, ‘빅팍’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특히 랭앤루, 듀이듀이, 빅팍 컬렉션에서는 퍼프 소매를 프릴이나 독특한 오간자 소재와 접목시켜 유니크함을 더했다.  


KEY 3 프릴

<2020 S/S ‘홀리넘버세븐’, ‘로맨시크’, ‘엘엘이이’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S/S 시즌마다 어김없이 등장하는 디테일이 있다. 바로 ‘프릴’. 오는 2020년 프릴은 좀 더 과감하고 화려해질 전망이다!


로맨시크, 홀리넘버세븐, 랭앤루, 듀이듀이, 빅팍, 그리디어스, 라이, 두칸, 키, 엘엘이이 등 ‘프릴’은 거의 필수 디테일이었다. 

<2020 S/S ‘그리디어스’, ‘라이’, ‘두칸’, ‘키’, ‘엘엘이이’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프릴은 때론 물 흐르듯 유려하게, 때론 규칙적이고 과장된 느낌으로 런웨이의 블라우스와 원피스를 고루 장식했다. 


특히 부푼 소매와 어우러져 전체적으로 볼륨감 있는 실루엣이 주를 이뤘다. 


KEY 4 허리 벨트

<2020 S/S ‘그리디어스’, ‘빅팍’, ‘쿠만’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요즘 핫한 ‘벨트’ 스타일링은 다음 시즌까지도 그 인기가 쭉 이어질 듯하다. 벨트로 허리선을 강조함과 동시에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주는 것이다.


특히 이번 미스지 컬렉션에서는 독특한 디테일의 벨트로 룩마다 포인트를 줘서 별다른 액세서리 없이도 엣지 있는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2020 S/S ‘로맨시크’, ‘라이’, ‘미스지’ 컬렉션>

출처스타일에이드 영상 캡처

벨트는 본래 허리보다 높게 두르는 것이 공통된 특징이었다. 


원피스, 아우터, 블라우스, 재킷 등 아이템을 가리지 않고 두른 벨트들은 시크한 매력을 더해주고, 다리를 더욱 길어 보이게 했다. 

흐뭇해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