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썰리

"홍준표 VS 유시민" 홍카레오 격돌, 둘은 무슨 이야기를 했을까?

조회수는 누가 더 많지...?

33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야야 너 6월 3일에 한 홍카레오 방송 봤어?
썰리
썰리
아뉘ㅠㅠ나 어제 바빴엉
썰리
썰리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랑
썰리
썰리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유튜브 합방한 거 말하는 거지?
ㅇㅇ
2007년 이후 12년 만에 다시 토론한 거임
썰리
썰리
신기하다ㅋㅋ
썰리
썰리
보수랑 진보랑 맞붙었구먼
썰리
썰리
둘이 무슨 이야기 함?
100분 동안 정치, 사회, 안보 등등
10가지 주제에 대해 토론해썽
첫 질문은
'보수와 진보를 나누는 기준, 또는 보수와 진보의 핵심 가치가 무엇인가'
이거엿음
썰리
썰리
오 뭐라햇는디?
썰리
썰리
헉 놀람
일단 홍전대표는
우파의 기본적 가치는 자유, 좌파는 평등 이라고 함
우파는 자유를 중심으로 세상을 만들고
좌파는 평등을 중심으로 세상을 만들면서
이걸 조화시키는 방법이 대한민국을 운영하는 방법이라고 했어
썰리
썰리
유이사장은?
홍전대표의 기준에 동의한다면서도
보수우파를 함께 쓰는 분들이
이승만, 박정의 전 대통령을 존경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분들은 자유를 탄압한 분들인데
그점에 대해서는 명확히 해달라고 하더라구
썰리
썰리
흥미진진ㄷㄷ
썰리
썰리
홍전대표가 뭐라답함?
썰리
썰리
이전대통령은 남한이라도 자유민주주의를 지켰다는 점에서 건국의 아버지고
박전대통령은 5000만 국민을 가난에서 구원한 사람이다
물론 독재도 하고 유신도 했지만 단면만 보고 판단하지 말자
이런식으로 얘기했음ㅇㅇ
썰리
썰리
그렇구만
썰리
썰리
이번에 북한 핵문제도 나왔겠다
썰리
썰리
2차 북미정상회담 잘 안되고
썰리
썰리
요즘 북한 또 시끄럽더만ㅜ
썰리
썰리
지난달에 단거리 발사체 쏘기도 했구
썰리
썰리
마자ㅠㅠ
유이사장은 북한을 무조건 괴물로 봐서는 안 된다고 했어
북한 측에서도 거래 조건이 맞다면 북핵 포기를 할 수 있다고 본다
체제 안전이 다른 방법으로 보장된다면 굳이 북한이 핵을 가질 이유가 없다면서
썰리
썰리
좀 더 협의를 하자는 쪽이구나
응 반면 홍전대표는 북한이 북핵을 만들고 탄도미사일을 만든 것은
적화 통일하겠다는 것이고
남침통일을 하겠다는 것이라면서
북한은 절대 핵 포기 안한다고 강하게 이야기하더라구
핵을 가진 나라와 안 가진 나라 간 전쟁자체가 성립이 안 된다고
덧붙였어
썰리
썰리
흠 그럼 요즘 논란인
썰리
썰리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 문제에 대해서는 어떻게 말했어?
썰리
썰리
깜짝이야
당장 내년에 제 20대 국회의원선거 잇잖아
선거제 개편에 대해서 이야기했는데
홍전대표는 연동형 비례제에 대해
군소정당을 위한 제도이지 민의에 부합하는 제도가 아니다라고 했고
유이사장은 거대 양당에 압도적으로 유리한 선거제를
30년 넘게 했는데 만족도가 낮다면서
서로 협의해 바꿀 필요가 있다고 반박함
썰리
썰리
그럼 고위공직자와 가족 비리를 중점적으로 수사하는 기관을 만드는 공수처법 도입은?
썰리
썰리
이 문제도 패스트트랙 법안에 포함됐잖아
홍전대표는 검찰이 잘못한다고 검찰 위에 검찰을 또 하나 만들면

공수처가 잘못하면 또 공공수처 만들거냐 이런식으로 말했엉
유이사장은 패스트트랙에 올린 것이 의결된 것은 아니니깐
더 협상을 하자고 했구
썰리
썰리
꽤 많은 주제들을 말했구먼...
썰리
썰리
근데 이번 영상 각각 자기가 운영하는 채널들에 올렸다면서?
썰리
썰리
누가 더 조회수 많음?
썰리
썰리
4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유이사장이 운영하는 알릴레오 조회수가 약 62만 7700회 정도로 더 높아!
홍전대표가 운영하는 홍카레오 조회수는 약 42만회 정도임
반면에 댓글은 홍카콜라가 약 3400개 정도 많대
썰리
썰리
실시간으로 조회수랑 댓글 오르던데ㄷㄷ
썰리
썰리
나도 빨리 보고 와야겠당!!
썰리
썰리
별 반짝
ㅋㅋ나도 한번 더 봐야지
반응 좋으면 합방 더할 수도 있대!!
기대기대

작성자 정보

썰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