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썰리

떠나는 길조차 외로운 증평 모녀

4달 가까이 시신이 방치됐다던데..ㅠㅠ

27,30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증평 모녀 사건 너무 안타깝다ㅠㅠ
얼마나 힘들었으면 그런 선택을 했을까..
썰리
썰리
ㅠㅠ 나도 그 뉴스보고 심란해서 한동안 일을 못 했음
썰리
썰리
남편이 죽고나서 홀로 네 살 난 딸을 키우기 힘들었나봐
썰리
썰리
‘아이가 아빠를 자꾸 찾는다. 혼자 살기 힘들다‘
썰리
썰리
이런 내용의 유서를 남겼다는데 가슴이 먹먹하더라 ㅠㅠ
썰리
썰리
건강보험료랑 가스비 같은 것도 반년치가 밀려있었고
부채도 2억 가까이 있었다니 매달 빚 갚기도 버거웠고 해서.. 그런 선택을 한 건가..

썰리
썰리
초반엔 네 말처럼 '생활고'로 인한 자살이라는 설이 유력했는데
썰리
썰리
숨진 엄마의 SUV를 여동생이 올해 초 팔고 출국했다는 소식이 들려서 깜놀
썰리
썰리
혹시 자살이 아닌 게 아닐까? 하는 의혹도 있더라

그런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1차 부검했을 때
독극물 중독으로 인한 자살로 잠정 결론을 내렸던데..
여러번 자살을 시도한 흔적인 '주저흔'도 몸에서 발견됐고..
썰리
썰리
ㅠㅠ 응 정황상 자살일 확률이 크긴 하지..
썰리
썰리
근데 극심한 생활고가 생을 마감한 유일한 이유는 아닌 듯해
썰리
썰리
청주에서 유명한 학원 강사로도 일했고 대학가에서 고깃집도 운영했으니..
썰리
썰리
살림살이가 어려워진 건 사실이지만 목숨을 포기할 정도는 아니었던 거 같아..
헐... 뭐야 그럼 빚은..?
썰리
썰리
고깃집 운영하다 상황이 나빠져서 돈을 좀 빌렸다네..
썰리
썰리
최근 집안 사정이 나빠진 것은 사실이지만
썰리
썰리
다른 요인에 의한 상실감도 컸을 거야..
썰리
썰리
남편이 사망하고 얼마 안 돼서 어머니도 돌아가셨나봐ㅠㅠ
헐 그럼 반년치 관리비 연체한 거는 왜..

썰리
썰리
경찰 추산 사망 시점이 작년 연말이니까
썰리
썰리
사망하기 전 두 달 정도 관리비를 못 낸 건데
썰리
썰리
사실 나도 귀찮아서 두 달 정도는 미룬 적 있거든..
썰리
썰리
ㅠㅠ 사업 상황도 안좋아졌는데 소중한 사람들까지 잃었으니 정말 힘들었겠다..
근데 그런 시기에 의지할 사람마저 없었던 거 같네ㅠ
4개월이 지났을 때까지 모녀의 사망 사실을 아무도 몰랐을 정도면..
평소에 그들을 찾아오거나 연락한 사람이 없었다는 거 잖아
서러움
썰리
썰리
맞아..
썰리
썰리
발견된 지 일주일이 다 됐는데도 친인척들이 시신 인수를 거부해 장례를 못 치르고 있었는데
썰리
썰리
지난 금요일에야 시신이 인계돼서 다음주 초에 화장한다고..
ㅠㅠㅠㅠ 하늘 가시는 길 조차도 참 외롭겠다ㅠㅠ
요즘따라 많이 나오는 고독사 뉴스들이랑 비슷하네..
사망 후 수개월 뒤에 발견되고.. 장례도 제대로 안 치뤄지고 ㅠㅠ
썰리
썰리
빈곤에 외로움까지 더해지면..
썰리
썰리
삶이 얼마나 덧없이 느껴질지 상상도 안 가..
썰리
썰리
고독사가 최근 확 늘어났다는 소식은 진짜 걱정된다 ㅠㅠ
특히 은퇴한 중장년층이나 노인들이 외로움에 취약하겠넹
한국에서 70세 이상의 자살률이 평균의 2~3배 수준이라는 것만 봐도..ㅠㅠ
썰리
썰리
고독은 이미 전 세계적 문제야..
썰리
썰리
영국은 ‘외로움 담당 장관’을 임명할 정도로 이 문제를 중대하게 다루고 있어
썰리
썰리
‘외로움은 매일 담배 15개비 흡연만큼 해롭다’는 말이 충격적..
썰리
썰리
한국에서 1인 가구 비중이 상당히 빠르게 커지고 있으니
외로움을 어떻게 해결해야할지에 대한 고민이 더 필요하겠네
썰리
썰리
전문가들이 유럽에 고독사가 적은 이유는 '함께 쓰는 공간'이 많아서래
썰리
썰리
그래서 우리나라도 집 없는 청년과 고독한 노인이 함께 사는
썰리
썰리
셰어하우스를 운영해 외로움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 중!
불행 중 다행이다 정말...
셰어하우스처럼 1인 가구들을 위한 좋은 아이디어들이 나와서
외로이 삶을 마감하는 사람들이 없어졌으면..💕

작성자 정보

썰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