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boon스포츠

제30회 차범근 축구상

9,25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차범근, "모든 선수에게 축구상 주지 못해 미안하다"

차범근축구상을 30년째 이끌어온 한국 축구 전설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이 모든 어린 선수들에게 상을 주지 못한 것에 대해 미안하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차범근은 26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시민청 태평홀에서 열린 ‘제 30회 차범근 축구상’ 시상식에 참석해 “마음 같아선 운동장에서 뛰는 모든 선수들에게 이 상을 주고 싶은데 그렇게 하지 못해 아쉽고 미안한 마음이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를 만나볼 수 있는

차범근 축구상


제30회 차범근 축구상의

주인공을 소개합니다!


차범근 축구상이 배출한 
주요 수상자들을 만나보세요!



작성자 정보

1boon스포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