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삼성화재 다이렉트

자동차 에어컨에서 냄새가 나고, 시원하지 않다면?

5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본격적인 더위에 숨이 막히는 여름에는 자동차 관리에도 더욱 세심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여름철에 주로 사용하는 에어컨은 관리에 소홀할 경우 우리 가족의 호흡기 건강에 안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그럼, 자동차 에어컨의 이상 증세의 원인과 해결 방법, 그리고 올바른 관리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에어컨에서 퀴퀴한 냄새가 나요!

자동차 에어컨 냄새의 원인은 바로 곰팡이입니다. 에어컨을 작동한 후 물기를 충분히 말리지 않고 시동을 끄면 장치 내에 세균이 번식해 곰팡이가 생기게 됩니다. 곰팡이는 냄새도 문제지만 호흡기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빠른 정비가 필요합니다.

에어컨 바람이 시원하지 않아요!

에어컨 바람이 시원하지 않고 미지근한 경우는 냉매(에어컨 가스)가 부족하거나 에어컨 구동 벨트의 장력이 약화되었을 가능성을 의심해봐야 합니다. 또한, 바람의 세기가 약할 경우는 엔진룸 내 전동팬 고장이거나, 에어컨 필터 또는 통풍구에 이물질이 쌓였기 때문일 수 있습니다.

여름철 자동차 내부 온도는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매우 뜨겁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에어컨을 틀면 대부분의 운전자들은 자동차의 에어컨 성능을 먼저 의심하기 쉽습니다. 그러나, 에어컨의 냉방 성능은 냉방 온도와 바람의 양을 최대로 한 후, 온도계로 쟀을 때 약 5분 안에 8도 이하가 되면 문제가 없습니다.


이처럼 자동차 정비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이 없더라도 평상시에 올바르게 관리하는 습관을 갖는 것만으로 내 차를 쾌적하고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습니다. 운전자의 좋은 습관이 좋은 차를 만든다는 점 기억해주시기 바랍니다.

※ 이 보험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되, 보호 한도는 본 보험회사에 있는 귀하의 모든 예금보호 대상 금융상품의 해약환급금(또는 만기 시 보험금이나 사고보험금)에 기타지급금을 합하여 1인당 “최고 5천만원”이며, 5천만원을 초과하는 나머지 금액은 보호하지 않습니다. 다만, 보험계약자 및 보험료 납부자가 법인인 보험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호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보험계약자가 기존에 체결했던 보험계약을 해지하고 다른 보험계약을 체결하면 보험인수가 거절되거나 보험료가 인상되거나 보장내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또한 지급한도, 면책사항 등에 따라 보험금 지급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보험계약 체결전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삼성화재 다이렉트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