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삼성화재 다이렉트

자동차 침수피해 보상받으면, 보험료는 할증 될까?

13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큰 규모의 태풍이 한차례 휩쓸고 지나가게 되면, 해당 지역의 수많은 차량이 침수피해를 입거나 떨어진 간판 또는 낙석에 의해 파손되는 등의 피해가 속출합니다.

태풍으로 인한 차량 침수 및 파손 피해의 경우,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자차)’ 담보 및 차량단독사고 손해보상특약에 가입되어 있다면 보험사로부터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 경우 보험료 할증은 발생할까요?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보상받을 경우, 보험료는 할증되나요?

보험료 할증 여부를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기준은 운전자의 과실 유무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과실이 없다고 판단하여 보험료가 할증되지 않으나, 운전자가 미리 사고를 대비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면 과실이 있다고 판단하여 보험료가 할증됩니다.

1. 운전자의 과실이 없는 경우(보험료 할증은 없으나, 1년간 할인 유예)

- 태풍 또는 홍수로 인하여, 주차 중 침수(불법주차 여부 불문)

- 태풍 지역에서 날리던 물체가 주차 혹은 운행 중인 차량을 충격

- 태풍 지역을 운행하던 중 떨어지는 낙석이 차량을 충격

- 태풍이 예보되지 않은 지역을 운행하던 중 갑자기 불어난 물로 인한 침수


2. 운전자의 과실이 있는 경우(보험료 할증 적용)

- 언론을 통해 사전 대비를 홍보했으나, 지하주차장, 고수부지 등 위험장소에 차량을 방치

- 이미 물이 불어난 장소인 줄 알면서 통과 중 침수

- 태풍 지역을 운행하던 중 떨어져 있는 낙석에 차량을 충격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보상받을 수 없는 경우는?

태풍으로 인한 피해라도 모두 보상이 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차량 도어나 선루프 등을 열어놓아 차내로 빗물이 들어와 피해를 입었거나 차량에 적재한 물건에 발생한 손해는 보상하지 않습니다.

자연재해는 사람의 힘으로 막아낼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미리 대비한다면 피해를 최소화할 수는 있습니다. 간혹 보험료가 부담스러워 자차보험 및 차량단독사고손해보상특약을 가입하지 않으시는 분들이 있는데, 이런 예상치 못한 자연재해를 대비하기 위해서는 자차보험 및 차량단독사고손해보상특약에 가입하는 것이 가장 현명한 방법이라고 생각됩니다.

이 보험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되, 보호 한도는 본 보험회사에 있는 귀하의 모든 예금보호 대상 금융상품의 해약환급금(또는 만기 시 보험금이나 사고보험금)에 기타지급금을 합하여 1인당 “최고 5천만원”이며, 5천만원을 초과하는 나머지 금액은 보호하지 않습니다. 다만, 보험계약자 및 보험료 납부자가 법인인 보험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호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보험계약자가 기존에 체결했던 보험계약을 해지하고 다른 보험계약을 체결하면 보험인수가 거절되거나 보험료가 인상되거나 보장내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또한 지급한도, 면책사항 등에 따라 보험금 지급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보험계약 체결전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준법감시인 확인필(0801, 제19-239호, '19.7.26)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삼성화재 다이렉트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