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옛 명성 다시 찾은 악역배우

지금까지의 악역은 추진력을 얻기 위함이었다!

17,29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진짜 놀람

"말하면 죽일 거다.

니들 말을 들은 사람도 죽일 거야."

놀라워 정말

전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너의 목소리가 들려> 속 악역

민준국을 연기한 정웅인.

눈이 번쩍

그가 다시 한번

악역의 정점을 찍을 캐릭터,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금태웅 역으로 돌아왔습니다!

끝없는 덜덜

금태웅은 갤러리 대표라는 신분으로, 

마약 유통과 자금 세탁을 하는데요.

그 밖에도 나쁜 일이라면 안 해본 게 없는

악질 중의 악질입니다!

아내를 죽이는 것도 모자라,

목격자에게 죄를 덮어 씌워

절벽으로 떠밀기도 하구요.

살려달라는 절규에는 웃으며

날카로운 칼로 화답합니다!

"네가 먹던 사료, 내가 준거야.

주인이 짖으랄 때 짖어."

사람을 개에 비유하며

정강이를 걷어차는

약육강식의 동물적 본능은 덤이요

옛 장인어른이자,

자신이 몇십 년을 모시던

뒷세계의 권력자에게

안면몰수하고 자리를 빼앗습니다!

"오늘은 큰 놈이 하나 걸릴 것 같은데~"

그나마 취미는

평범하게 낚시를 즐기나 했더니

큰 놈이 물고기 아니라

진짜 다 큰 근쨩!

치밀하게 짠 함정으로

사면초가의 궁지로 몰게 하는

강태공 급의 낚시신공!

민준국이 사이코패스라면

권력까지 가진 금태웅은

4이코패스 +1해서 5이코패스!


파하하하함성오이코패스~
 따귀

극의 중반을 달리며 제대로 각성한

정웅인의 악역 연기!

점점 더 치달을 그의 악역 포스를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에서

함께 확인하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