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어제자 박은빈 번호따는 김민재

3,76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첫방부터 설렘 제대로 터진

SBS 월화 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첫방부터 가장 설렜던 장면-♥

오셨네요?

휴대폰이 아직 없으시다고 해서

제가 모시러 가던 길이었어요

휴대폰 방금 했어요

번호.. 알려주시겠어요?

- 제 이름은.. 채소 할때 ㅊ..

- 네 알아요, 채송아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